웃기는 뉴스를 보고, 더 웃기는 경찰에 더 웃었네요.

일본 야후 뉴스를 보니..

여성 속옷 1100점 도난품 압수

오이타현 경찰은 코인 세탁방 등에서 여성의 속옷을 훔친 혐의남성을 체포. 

용의자의 아파트에서 여성 속옷이 1100점 발견 되었다.

뉴스는 이거에요.

근데 더 웃긴건.. 오이타 경찰이 압수품.. (그러니가 거시기를..) 을 체육관 바닥에 참 예쁘게도 펼쳐놓고..

또 이걸.. 방송국이 촬영해서 전국 뉴스에 송출..


범인도 변태지만, 경찰도... 참.. 아름답게도 정리해놨구만.


이걸 훔친 범인도 이 증거품을 전시한 경찰도 이걸 보도한 보도국도 이 뉴스를 보고 포스팅 하는 나까지 다 .. 변.. 태 같아. ㅠ


그리고 이 뉴스에 답글도 재미있다.

답글 1 :
이걸 다 진열한 경찰과 보도진. 이렇게 공개할 필요가 있나. 그냥 잡범인데.

답글2:
모은 사람도 대단하고, 진열한 사람도 대단해. 이 뉴스를 보도하게 허가한 사람도 대단해

답글3:
왜 훔쳐가지고. 중고 거래 하면 사용중도 구매 가능한데.

답글4:
저걸 찾으러 가는 여자는 있을까?

답글5:
저거 저리 펼쳐놀 동안 다른 사건좀 ..

답글6:
이거 하려고 체육관을 빌린거야?

답글7:
취미가 그런것은 알겠지만.. 참 열심히도 하셨소.

답글8:
스고이

답글9:
속옷 수집 취미의 이유를 알겠네. 평범한 남자에게 괜한 환상만 심어줬어.

답글10:
저기가 어디?


중고 거래라는 답글도 있지만, 일본인 직원도 학교 다닐 때 교복, 스타킹, 운동화 등등을 중고사이트에서 많이 팔았다는 이야기를 들은적이 있어요. 물론 세탁 안한다고

그걸 그걸.. 팔아? 그거 산 사람들이 어떤 사람들인지 알고??

뭐 그런 사람들이지 뭐ㅋ


주변에서 자주 듣는 속옷 도둑의 사정이지만, 참 상상을 초월하는 변태가 너무 많고 그걸 또 문화처럼 즐기는 사람들도 정말 노 이해..



개인적인 경험에 의한 의견과 느낌을 적었습니다. 
공감은 글쓰는 힘이 됩니다.
재미있게 읽으셨다면 페이지 안의  하트 ❤ 를 눌러주시면 좋겠습니다.
  (특정 국가와 단체, 상품의 왜곡된 표현이 있을 수 있습니다. )

★답글도 매우 환영합니다.  감사한 의견에 제가 배울 수 있다면 좋겠습니다.



Posted by 회사원 후미카와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에고....세상 참...ㅠ.ㅠ

    2019.07.25 06:00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2. 뉴스가 안 되는걸 뉴스로 만들었군요..ㅋ
    사람들의 본능인 숨어있는 관음증을 자극하게 만드는 저급한 뉴스입니다..ㅎ

    2019.07.25 07:02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3. 와, 놀랍네요.
    그런데 왠지 좀 섬찟하기도 합니다.ㅎㅎ

    2019.07.25 07:09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4. 일본에서도
    방송이나 경찰들이 야시시한 것을 좋아하는가 봅니다
    우리나라 방송만 선정적인 방송을 좋아하는 줄 알았는데.. ㅋ

    2019.07.25 07:38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5. 참 어이없는 범인과 경찰이네요 ㅎㅎ;;

    2019.07.25 08:05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6. 참네 한숨만 나오네요 ...

    2019.07.25 08:23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7. 후미카와님우리나라도 중고 거래 사이트에서 입던 속옷및 신발등을 거래하고 있다는 이야기를 들었습니다. 후미카와님언제나 파이팅!!

    2019.07.25 10:51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8. 아이고 이런 골때리는 사건이...ㅋㅋㅋㅋ

    2019.07.25 16:56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9. 악~! 진짜 강력 형사범도 아니고 이 민망함과 후끈거림은 뭔가요...!ㅜㅜ
    행여 강력/형사 사건의 증거라도 저렇게 공개해버리면 저 물건 중에 피해자가 자기 물건을 알아보고 그럴텐데...!
    아휴~ 못 말리는 사회네요.^^;;

    2019.07.25 17:21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피해자가 찾으러 올것 같지는 않고 저렇게 전시할 필요는 없을것 같고요
      아무리 절차 의무 이런거에 웃지못할 풍경이지요

      2019.07.25 23:40 신고 [ ADDR : EDIT/ DEL ]
  10. 아고 세상에 이런 일이 있군요. ㅎㅎㅎ

    2019.07.25 17:36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11. 와.. 저걸 체육관에 한장한장 놓고 있는 경찰은 무슨 생각을 하면서 놓았을까요ㅎㅎㅎㅎ
    위에서 시켜서 한거라면 '내가 이럴려고 경찰했나' 했을거고
    본인의 의지라면... 그것도 그거 나름대로 참 대~단합니다 ㅎㅎㅎ

    아니 그리고 왜 입고 있던걸 중고나라에서 거래를 하는지 ㅋㅋㅋ 그걸 또 사는건 정말.. 노이해입니다 ㅇㅅㅇ ㅋㅋ

    2019.07.25 17:43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그러니깐요ㅡ 그게 절차고 매뉴얼이고 의무고 간에 저러고 있다는게 참 어이 없고 저런걸 프는 사람이나 사는 사람이나 훔쳐가는 사람이나
      전부 이해 못하겠어요

      2019.07.25 23:42 신고 [ ADDR : EDIT/ DEL ]
  12. 압수품사진이 아니라 콜렉션 현장인가요?ㅋ

    2019.07.25 19:51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13. 그렇게 훔친 놈도 어떤 의미에서 대단하네요.
    증거품 기록이나 사진을 남겨야하니 저렇게 펼쳐놓고 사진을 찍는 건 이해할 수 있는데, 굳이 언론에까지 공개할 필요가;;;

    2019.07.26 00:19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