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5/12'에 해당되는 글 1건

  1. 2021.05.12 비온다고 왜 지지미? 왜 술을 찾아요?? 그건 한국 문화예요 (20)
일본 이야기2021. 5. 12. 00:01
반응형

 

 



동경에서 금주령을 내렸습니다.

자주 가던 이자카야, 야키토리 집. 등등

술 마실 수있는 가게들이 당분간 문을 닫았어요.

얌체 영업하는데도 있지만.
술 사랑하시는 사장님이 금단현상이 생겼어요.

특히나 비오는 금요일
이런 날은 한 잔 마셔줘야 한다는데

비 오면 막걸리에 파전이라며

↑↑↑↑↑↑
사장님이 비오는 날마다 하는 말...
일본인 직원들에겐 이미 익숙한 문장이지만

 

일본인 직원이 갸우뚱합니다.

사장님 꼭 비 오면 술 마신다고 하는데... 왜???????

 

일본은 비 오는날 지지미 그런거 없어?
비오는 날 술이 당기는 거 없어

??

비 온다고 딱히...ㅎㅎ

 

그렇다.

비 오는 날에 파전에 막걸리 찾는 갬성은

한국사람 종특이다.

 

 

일본인 직원은 내 설명을 듣고서

한국 사람은 운치가 있네.

일본은 그런 거 없어.



굳이 찾는다면

오뎅에 아쯔캉 마시는 거?
그건 겨울인데 추울 때..

그냥 비 오면 축축하네. 습기가 많네..
오늘 밥 뭐 먹지?? 이 정도

 

막걸리 파전이 비랑 뭔 상관인지 모르겠지만 조합은 좋네!!




떨어지는 빗소리를 들으며
고소한 지지미에 딱 어울리는 막걸리를 곁들이는 건
한국 고유문화다.


그래서 딱 술 생각이 나지 않아도
비 오면 지지미는 부쳐먹던 나조차도

비와 지지미 조합을 떠올리곤 한다.


일본이뉴직원들은 비가 와도 먹을게 생각 나는 한국사람이라고 놀려댔지만


상상을 해봐

비가 떨어져
빗소리가 좋아
밖에는 못 나가지만 식구들하고 모여 지지미 부쳐 먹어

고소한 향과 빗소리
따뜻하고 바삭한데 쫀득한 식감

일본인 직원들!!
치킨 아니고 지지미구낫!ㅎ

칰킨은 사랑이쥐..

 

 비오는 날에
이런 감성이 좀 있어야 않겠늬


----- -----

사장님은 금단현상에 술 파는 가게 없나 시찰하러
일부러 비 맞으며 쓰레기 버리러가서 주변 이자카야를 두리번 거리고 들어 오셨다.



놀랍게도 회사 근처 이자카야는
방역 방침 준수하고 있다며 서운해하시며

혼자서라도 지지미 부쳐먹겠다고
오징어 사러 가신다고 파닥거리며 퇴근하는 사장님!



비 오는 날 저렇게 열정적으로 지지미 꼭 먹어야 하는구나를 일본인 직원들에게 각인을 시켜줌.....!!

아마도..
술집들이 문을 닫으니 술 마시고 싶은 마음이 더 간절해서 나온 행동인 듯한데...

일본인 직원들은 독특한 한국인의 감성에 감탄하게 되었다.

 

 

 


 

개인적인 경험에 의한 의견과 느낌을 적었습니다. 
공감은 글 쓰는 힘이 됩니다.
재미있게 읽으셨다면 페이지 안의  하트 ❤ 를 눌러주시면 좋겠습니다.
  (특정 국가와 단체, 상품의 왜곡된 표현이 있을 수 있습니다. )

★답글도 매우 환영합니다.  감사한 의견에 제가 배울 수 있다면 좋겠습니다.

 

Posted by 회사원 후까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한국은 날씨에 따라 먹는 음식도 있죠.즐겨먹는 ㅋㅋ
    그러고 보니, 신기하네요.

    2021.05.12 00:09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2. 비밀댓글입니다

    2021.05.12 05:47 [ ADDR : EDIT/ DEL : REPLY ]
  3. 처마밑에 물 떨어지는 소리 들으며 막걸리에 찌짐 ㅋ
    쥑이죠.ㅎ

    2021.05.12 06:28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4. ㅎㅎ맞네요. 우리문화..
    비오는 날엔..지지미죠.ㅋㅋ

    2021.05.12 06:38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5. ㅋㅋㅋ비 오는 날 따악 빗소리 하.. 좋죠

    2021.05.12 07:55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6. 정말 한국인만의 특유한 감성이가 봐요. 비오는 날 부침개에 술 좋아하면 술까지 곁들이고 아니면 수제비라도 먹으니까요.^^

    2021.05.12 08:48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7. 극히 공감합니다 비오는날은 역시 파전이죠 ㅋㅋ

    2021.05.12 09:51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8. 비오는 것과는 관계 없습니다만, 옛노래 "빈대떡 신사"가 생각하네요 ㅎㅎ
    캘리포니아는 겨울이 우기인데, 저희가족은 비 오는 날이면 라면이나 라멘을 즐겨먹습니다.

    2021.05.12 11:02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9. 빗소리랑 지지미 부치는 소리랑 비슷해서
    생각나서 먹게 되었다고 하죠~^^
    요즘 지지미 해먹은지 오래되었는데
    언제 한번 부쳐먹어야겠어요
    그 날이 비오는 날이면 더 좋겠네요~!

    2021.05.12 11:27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10. 비가 내리면 지진의 술 한 잔 마시는게 인지상정인 줄 알았더니 우리나라에만 있는 모양이군요.

    2021.05.12 13:36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11. 코로나에 한국인 갬성이 드러났네요 ㅋㅋ 이번 여름 지지미 한장 예약입니다 ㅋㅋ

    2021.05.12 14:09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12. 술한잔에도 감성적인 한국정서네요..
    울신랑은 비오는날 삼겹살에 소주파~ㅋㅋㅋ

    2021.05.13 19:09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13. 아~ 중국이 비 오는 날 전 먹는 거 또 지들거라고 우기는 거 아닌 지 모르겠네요. ㅡㅡ^

    2021.05.14 15:18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14. 비하란

    저도 요즘 나이들어 그런가 막걸리향이 왜케 좋은건지 비올때 배추전 고소하게 부쳐서 막걸리 마시고 싶은 생각이 불쑥 드네요
    막걸리 평생 5손가락 안에 들게 마셔봤는데 작년에 제주도에서 사온 감귤막걸리가 너무 맛있었어요.

    2021.05.17 15:18 [ ADDR : EDIT/ DEL : REPLY ]
  15. 그러고 보니 비오는날 지지미 먹어본 적이 없네요~ 사진 보니 갑자기 넘 먹고 싶...ㅠ

    2021.05.19 02:04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