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9/18'에 해당되는 글 1건

  1. 2021.09.18 일본 코로나 환자- 호텔요양 (4)
반응형

 

오랜만에 신오쿠보 홍콩반점에 짬뽕 사러 갔다가

바로 앞에있는 호텔에 구급차와 방호복 입은 사람들을 보고..?

여그가 코로나 환자 호텔 요양하는 곳이구나... 싶었다.

 

바로 앞에 구급차 대기??

환자를 데려온 것인가 데리고 가는 것인가??

짬뽕집 앞에서 짬뽕 나오길 기다리며 구경하는데

약간 신경이 쓰이긴 하다.

코 시국의 코 병원 같은 호텔

이 호텔은 일본의 유명한 체인 APA 호텔

그 대표가 극우라는..

헛 방호복 입은 사람들이 나오더니 휠체어 탄 할머니가 이동하신다.

상태는 좋아 보이시는데

퇴원은 아닌 듯하고

병원 이동하시는 것일 까???

저분을 태우고서야 구급차는 삐용삐용 울리면서 차량들 사이로 빠져나갔다.

한때 매일 2만 명을 넘어가는 일본. 지금도 확진자가 줄어드는 것은 아니지만

집에서 병원도 못 가고 저세상 가는 사람들도 많아서

괜히 겁먹게 된다.

때문에 미안하지만 이런 구급차 옆을 지나만 가도 겁이 나는 것 같고.

 

 

그래도 호텔 요양이라도 되면 행운인데

지난번 사이타마에서는 시에서 환자 상태 파악을 하지 못한 남성이 집에서 숨져있었기에

정말 자택 요양이 아닌 방치가 현실이었구나... 를 뉴스를 통해 알게 되었다.

 

 

 

 

 


 

개인적인 경험에 의한 의견과 느낌을 적었습니다. 
공감은 글 쓰는 힘이 됩니다.
재미있게 읽으셨다면 페이지 안의  하트 ❤ 를 눌러주시면 좋겠습니다.
  (특정 국가와 단체, 상품의 왜곡된 표현이 있을 수 있습니다. )

★답글도 매우 환영합니다.  감사한 의견에 제가 배울 수 있다면 좋겠습니다.

 

 

 

Posted by 후까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다음 주 금요일날 1차 백신 접종 예약이 되어있어요.
    한국은 현재 하루 일본의 10분의 1 정도의 확진자가 나오는 정도라서 백신 접종이 시작될 무렵엔 백신을 맞으면
    그 확진자가 효과적으로 줄어들 거라고 많이들 기대했는데 백신 접종은 현재 70%에 육박하는데 이상하게도
    확진자 수는 줄어들지를 않고 있네요.
    확진자든 아니든 회사나 학교만 다녀오면 일단 집안에서만 굴러다니는 게 최우선이라고들 하는데 가만보면 그렇다고 해서
    안전한 것도 아니고 당장 나도 모르는 사이에 내 몸 어딘가에 그 바이러스가 잠입해서 내 가족한테 들러붙을 수도 있고요...
    당장 이번주만 해도 같은 직장 여자분 딸이 확진 판정을 받아 그 가족들도 모두 검사를 받아야 하는 상황이 생기는 바람에
    우리 회사 직원들 전원이 코로나 검사를 받을 수밖에 없는 상황이 있었어요.
    다행히 모두 음성 판정을 받아서 당장은 무사할 지 모르겠지만 백신 추가 접종 예약을 한 사람들이 2차 접종까지 마친 뒤에도
    여전히 살아있을지가 의문입니다....
    코로나 때문에 죽을까봐 무섭고, 운나쁘게 백신 부작용으로 죽을까봐 무섭고... 이젠 정말 늙어죽는 것만큼 큰 복이 없나봐요.

    2021.09.18 00:59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2. 아 그쪽에 아파 호텔이 있었군요
    안그래도 아파호텔이 코로나 환자용으로 호텔 제공 많이 했다 들었어요-
    멋모르고 아파호텔 갔을때 사랑 사진을 박제한 과자와 생수를 제공하는 기괴함에 둘다 안마시고 안먹었던 기억이 납니다
    나중에 찾아보니 극우익 -_-

    2021.09.19 16:44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3. 이제 점점 위드 코로나가 되어 가는 느낌입니다
    예전에 비해 많이 무디어진 것 같기도 합니다

    2021.09.20 13:50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4. 한국도 여전합니다.
    당장 지난주 금요일에 사무실에서 확진자가 한 명 나오기도 했어요. ㅡㅡ;

    2021.10.12 13:07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