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륙 착륙시 두통'에 해당되는 글 1건

  1. 2019.05.21 찢어질듯이 아픈 비행기 두통과 귀통증 예방과 해결 방법 (38)
정보와 꿀팁2019.05.21 00:02

비행기 착륙시에 머리가 바늘로 찌르듯이 아프거나 고막이 찢어질듯한 아픔 경험을 해본적이 있나요?

기장이 비행기 착륙준비를 지시하는 cabin crew, prepare for landing이 떨어지면..

슬금슬금 머리통이 찢어질 듯 하고..

귀가 먹먹해지면서

갑자기 귀 속부터 찢는듯한 아픔이 착륙시까지 계속됩니다.

그게 약 20분에서 30분 정도 ..



정말, 비행기에서 뛰어내리고 싶은 심정.

여기서 내려주세요~ 라고 하고 싶고.

비상 탈출구 문을 확 열어 버릴까 싶기도 하고. ㅠㅠ

아님 차라리 그냥 나 죽을래~~~ 하는 심정입니다.


이걸 비행기 두통이라고 하던데..

아무튼, 비행기 운행중에 귀나 머리가 아파서 힘드신 사람들이 있습니다.

물론 아이들도 이런 고통을 느끼기에 착륙시에 갑자기 우는 아이들도 많아요


통증은 정말 찟어지는 느낌. 고통이 너무 심해요.

왤까? 싶은데,, 제가 비행기에서 가지고 내린 물병을 보면 이해가 될겁니다.

↓ ↓ ↓

비행기에서 마셨던 물병.. 착륙시에는 이정도로 찌그러져 있어요.

내 머리가, 귀가 이렇게 찌그러져 있다면..

아프겠지요?


이렇게 아픈 이유는 대부분 비염환자에게 많습니다.

코가 막혀있거나, 비강에 콧물이 차있는 경우는

호흡기내 공기의 순환이 좋지 않아서

코가 막히거나 비강에 콧물로 기압차에 의해 머리나 귀가 아프기도 하나 봅니다.



한번은 귀가 너무 아파 고통스러웠는데, 한동안 왼쪽 귀가 들리지 않을 정도였습니다.

왼쪽 귀만 귀마개를 한듯 소리도 안들리고 먹먹한 상태였는데

침을 삼켜보아도, 머리를 기울이고 통통 뛰어보아도 좋아지지 않았습니다.


전철을 타고 집으로 돌아오는 1시간 반정도되는 시간에 통증은 사라지는데

귀가 먹먹한 현상은 계속 되었습니다.

먹먹한 현상은 좀 자고 일어났더니 괜찮아졌어요.


어떤 분들은 고막이 정말 찢어지기도 한다고 들었는데 그런경우는 반드시 병원에 가보시길 바랍니다. <실재 고통은 찢어지는 고통입니다. >



항공사에서는 이런 통증을 호소하는 승객들이 예상외로 많기에 대부분 대응 방법을 매뉴얼로 가지고 있습니다.

항공사에서는 이런 경우에 대한 예방과 대처방법을 홈페이지에 게시하기도 합니다.

때문에 각 항공사의 승무원들은 이런 상황을 잘 알고 있으니, 이런 상황이 오면 승무원에게 문의 하셔도 좋을것 같습니다.


항공사에서 알려주는 내용을 요약해보면,

비행기 상승, 하강시에 귀가 아픈 이유는 기내의 기압이 변했기 때문인데, 비염 등으로 코 점막이 붓는 경우는 외이도가 열리지 않아 내이가 염증을 일으키기 때문이다라고 합니다.

때문에 미리 비염 치료나 약을 처방받거나, 비행 중에 귀가 아프면, 하품을 하거나 사탕을 빨아 침을 삼켜 보라고 한다.

아니면, 입과 코를 막고 눈을 감아 귀로 공기를 빼는 방법을 써보라고도 합니다.

혹은 승무원에게 진통제를 요청하라고 하네요.


또 얼굴이나 전두부가 아픈경우에 대해

얼굴 표면의 부비동에 자유롭게 공기가 통해야 하는데, 코가 막히면 기압의 변화에 부비동의 공기가 팽창 수축하여 부비강염이 된다고 합니다.

통증이 심한 부분은 전두부가 가장 많고, 눈의 상하 부분이나, 뺨이 아플 수 있습니다.


저는 이마 윗쪽이 바늘로 꼭 꼭 찌르는것처럼 아팠어요 그것도 바늘 하나가 아니라 많은 바늘로 꼬옥 꼬옥 찌르는 듯한 극심한 통증을 느꼈습니다.


다른 누군가는 눈알 아래가 빠지는 듯 아팠다고 합니다.


한번은 일본의 이비인후과에가서 귀가 아팠던 상황을 알려주자,
의사가 비행기 타기전에 오면, 고막에 구멍을 내주겠다는
농담인지 진담인지를 들었답니다.



어찌하던, 비행기 두통과 귀 통증은 경험한 사람만이 느끼는 극한 통증이기에
미리 코막힘과 비강염 등을 관리 해야 겠다 생각했습니다.



의사들은 코와 입을 막고 귀로 공기를 뿜어내듯 뿡.. 하고 압력을 넣으라는데

한번 해봤다가 더 죽을뻔 했습니다.

아이들은 방법을 모르니 더 괴로워할거에요


개인적인 방법으로 비행기 안에서, 미리 귀마개를 하고 탑승을 합니다.

귀의 통증을 조금 덜어주긴 합니다.

어린이용도 따로 판매한다고 합니다.

이 귀마개 상품은 이륙 전에 미리 착용하고 착륙시까지 빼지 않는것이 좋다고합니다.

가능한 귀 안쪽에 깊이 넣어 착용하라고 하네요.
저는 이 귀마개를 하고 있던 날은 귀 통증이 한번도 없었습니다.
(그날은 괜찮아서 귀가 안아팠던 건지 모르겠지만..)




머리가 아픈경우는 효과가 좋은 비염 스프레이를 뿌리고,
코가 편안해지면 심호흡을 깊이 합니다.

때문에 저는 항상 담요를 미리 요청을 해요. 그거 뒤집어 쓰고 산모가 심호흡 하듯 천천히 공기를 들이쉬고 내쉬며 조절을 합니다.

수면시 사용하는 비강 확장 테잎을 활용하는 것도 방법중의 하나입니다.


일본에서 판매하는 상품중에 가습 필터를 넣어 사용하는 마스크가 있어요.

이걸 비행 시간만 사용해도 코와 목 점막이 촉촉해져서 호흡기에 원활한 공기 순환에 도움이 될 수 있겠지요?

젖어있는 필터를 안에 끼우면 사람의 입김으로 따뜻해져 호흡하며 습기를 유지해줍니다.
어린아이들에게 해주면 더 좋겠죠?

이런 상품 한국에서도 팔았으면 좋겠는데...

누가 좀 만들어주지..


어찌하던 직접 그 상황이 되면 엄청난 고통을 느끼게 됩니다.

비행기 두통과 비행기 고막 통증, 얼굴의 통증은 저 혼자만의 문제는 아니라고 생각합니다.


호흡기가 약한 아이들이 비행기에서 착륙전에 갑자기 우는 이유도 이런 통증 때문일 수도 있어요.

이러한 방법이 반드시 해결이 되지 않는 경우도 있습니다.

기압에 따라 몸 상태에 따라 달라질 수도 있으니까요


진통제나 비염약, 비염 스프레이가 도움이 되기도 합니다.
의사들이 추천하는 약은 비염약이에요.

미리 비염약을 복용하고 계시는 분은 효과가 없을 가능성도 있습니다.


참.. 비행기 기종과 항공사별 차이가 있다는 분이 계신데요

제가 경험한 바로는 대한항공, 아시아나, 티웨이, 진에어 등
서울 동경을 이용하는데 어느 항공사 어느 기종이든 랜덤으로 나타납니다.

대한항공의 큰 비행기를 타도 만찬가지였어요.(기압 조절하는 장치가 좋다고 하드만..)

때문에 본인의 몸 상태가 기압의 변화에 민감하고 더욱이 비염등 부비동이 막히거나 하는 상황이면 귀, 눈, 머리, 광대쪽이 무지막지한 고통이 옵니다.


한번이라도 비행기 두통, 비행기 귀통증, 안구 통증을 경험하신분은

또 그런 일이 있을 수 있어요.

그러니..미리 필요한 약이나 물품을 구매하고, 기내에 들어가는 가방에도 꼭 넣어주세요
<어떤 분은 맏기는 짐에다 넣으셨다는...>

미리 대처 방법을 알면, 갑작스러운 고통에 조금 도움이 되지 않을까 합니다.




개인적인 경험에 의한 의견과 느낌을 적었습니다. 
공감은 글쓰는 힘이 됩니다.
재미있게 읽으셨다면 페이지 안의  하트 ❤ 를 눌러주시면 좋겠습니다.
  (특정 국가와 단체, 상품의 왜곡된 표현이 있을 수 있습니다. )

★답글도 매우 환영합니다.  감사한 의견에 제가 배울 수 있다면 좋겠습니다.



Posted by 회사원 후미카와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귀마개를 미리하고 타는 방법이 있었네요~
    지인이 참 힘들어 하시던데,, 소개해 드려야 겠어요~
    좋은 방법 잘 배워갑니다~^^

    2019.05.21 00:41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아픈사람들은 자주 이런 경험 하니까요. 몸을 따뜻하게 하라는 조언도 있었습니다. 착륙전에 따뜻한 차한잔 요청하는 것도 좋을지도요

      2019.05.22 00:03 신고 [ ADDR : EDIT/ DEL ]
  2. 여러가지 방법이 있군요,.
    자기에게 맞는걸 하나 정도는 알아 놓으면 좋을것 같습니다.
    저는 강제로 하품을 합니다.
    그러면 좀 낫더군요^^

    2019.05.21 06:51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3. 비행기 두통이 좀 있긴 하지만
    아주 심한 분들도 많군요.
    저는 귀를 막 비비면
    금세 가라앉곤 했던 것 같습니다..^^

    2019.05.21 07:00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처음엔 저도 그래 봤는데.. 그래도 아프더라고요.. 어느날은 그냥 이대로 귀가 안들리게 되는거구나.. 싶었는데.. 쉬니까 좋아졌어요 ^^

      2019.05.22 00:05 신고 [ ADDR : EDIT/ DEL ]
  4. 지젤

    아하.비염으로 인해 그런거군요.저도 비염 이라서..ㅎㅎ새로운거 하나 배우고 갑니다.,오늘도 좋은하루되세요

    2019.05.21 07:18 [ ADDR : EDIT/ DEL : REPLY ]
    • 꼭 비염때문은 아닌데 비강쪽이 막혀있으면 이마 눈아래 귀 부분까지 연결되어 있어서 어느 한쪽이 큰 압력을 받나봐요

      2019.05.22 00:05 신고 [ ADDR : EDIT/ DEL ]
  5. 아 정말 공감이 가요

    2019.05.21 11:35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6. 조망간 해외여행을 가게 되면 유용한 팁을 잘 활용해야겠어요

    2019.05.21 12:20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몸을 따뜻하게 하는것도 방법이라고 들었어요. 침을 삼키거나 하품을 하거나 하는데 승무원에게 따뜻한 차를 달라고 하면 조금 좋을듯 합니다.

      2019.05.22 00:06 신고 [ ADDR : EDIT/ DEL ]
  7. 비행기 탈때 약간 먹먹하긴하지만 이렇게 아픈 정도는 아니어서.. ㅎㅎ
    정말 많이 아프면 힘들것 같아요.
    좋은하루 되세요 ~^^

    2019.05.21 12:28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8. 유용한팁 감사합니다.

    2019.05.21 12:52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9. 하와이 신혼여행 다녀왔는데, 인천공항 착률할 때 두통이 오더라고요.
    신혼여행 전에 이 글을 봤으면 더 좋았을걸요.

    2019.05.21 12:53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10. 저희 가족은 다 비염인데,,ㅠㅠ
    비행기 두통에 대해서 잘 배우고 갑니다 ^^

    2019.05.21 13:02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11. 1호 라미가 비염끼가 있는데 잘 숙지해뒀다 조치를 취해줘야겠네요. 근데 아직까진 비행기는 곧잘타더군요

    2019.05.21 15:38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닥치면 어떤 수를 써도 많이 아파요. 그전에 몸 따스이 하고 코가 막히지 않도록 하는것도 좋을듯 합니다.

      2019.05.22 00:10 신고 [ ADDR : EDIT/ DEL ]
  12. 몰랐던 팁들인데 다음엔 꼭 애용하도록 할게요.

    2019.05.21 15:52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장시간 비행은 움직임이 적고 기내가 추워서 더 안좋다고 해요. 보라님 한국 오신다면 비행기 안에선 따스이 하고 오셔요~

      2019.05.22 00:11 신고 [ ADDR : EDIT/ DEL ]
  13. 한 번도 겪어본 적 없지만
    상상만해도 아프네요ㅠㅠ
    이 팁 잘 기억해둬야겠어요!

    2019.05.21 16:30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14. 귀마개가 통증을 덜어준다니 그런 효능이 있는 줄은
    꿈에도 몰랐네여 ㄷㄷ

    2019.05.21 19:06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15. 아구야~비행기 탈 때 마다 고통스러우시겠어요..
    울 아들도 비행기 타면 머리가 아프다고 하는데 비염 때문이였군요
    꼭 귀마개를 하라고 알려줘야겠네요..^^

    2019.05.21 21:44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16. 저는 다행이 비행기에 탈때 귀가 먹먹하면 침만 삼키고 말거든요~
    그러면 나아져서요 ㅎㅎ

    전용 귀마개가 있다는건 이번에 처음 알았네용!
    특히, 아가가 있는 가정에서는 도움이 될듯 합니다ㅎㅎ
    아가들이 비행기 뜨고 내릴때 울고 있는 모습을 보면 어찌나 맘이 짠한지 ㅠㅠ

    2019.05.21 23:11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아주 어릴때, 아빠랑 뱅기 탔는데.. 아빠 귀아파 그랬더니 아빠가 침삼켜.. 그랬던 기억이.. 납니다. ㅋ
      착륙시에 갑자기 우는 애기들이 대부분 아파서 그럴거에요~

      2019.05.22 00:14 신고 [ ADDR : EDIT/ DEL ]
  17. 헐~ 뱅기에서 물병이 저 정도로 찌그러지나요? 제가 그동안 둔감했던 건지 행운인 건지;;후미카와님은 뱅기 탈 때 불편하시겠습니다;;

    2019.05.21 23:48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물병은 진짜에요.. 매번 저렇게 찌그러지니.. 내 머리통도 그러나? 싶어요.
      매번 아프진 않은데 컨디션 별로인날은 걍 나가 죽을래... 싶습니다.

      2019.05.22 00:03 신고 [ ADDR : EDIT/ DEL ]
  18. 후미카와님 각 항공사의 이러한 메뉴얼이 공감합니다.후미카와님언제나 파이팅!!

    2019.05.22 03:13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19. 비밀댓글입니다

    2019.05.22 19:14 [ ADDR : EDIT/ DEL : REPLY ]
    • 같은 고통 느끼시는 동지라 애틋합니다만 어찌 님께서 그런다니 ㅠㅠ 안타까워요~
      껌이나 사탕이 도움이 되긴 하지만 그게 되면 그리 아플것도 없겠죵 ㅎ
      방법중의 하나이긴한데 아무리 하품하고 침을 삼켜도 아플때는 마이아파요~~

      혈관확장제는 처음 들어보는데 다르긴 하지만 저는 기관지확장제먹고 심장 벌렁거려서 진짜 죽을것 같았어요

      그래서 비염스프레이랑 귀마개를 준비하는데 가끔 바쁠때 지참을 못하기도 합니다. 진통제를 달라고 하는것도 좋은데 착륙전이라 승무원도 안오고 아픈건 나만 아프고 ㅜ

      근데 3일이나 물들어간것처럼 귀가 먹먹하셨다니 불안하셨겠어요

      아플때능 지인짜 찢어지게 아프죠

      2019.05.22 22:35 신고 [ ADDR : EDIT/ DEL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