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본 취업률'에 해당되는 글 1건

  1. 2019.05.26 일본 취업률 97.6%에 대한 기사와 날카로운 답글 (5)

2019년 5월 17일 일본 야후 메인 뉴스 기사입니다.


대학생 취업률, 97.6% 고수준. 고졸은 버블시대와 비슷.


출처: https://headlines.yahoo.co.jp/hl?a=20190517-00000028-kyodonews-soci


올 봄에 대학을 졸업하고 취직을 희망 한 사람의 취업률은 4 월 1 일 현재

97.6 %로 사상 최대였던 지난해에 비해 0.4 % 포인트 감소했지만,

통계를 시작한 1997 년 봄 졸업 이후 2 번째 높은 수준을 유지했다.

후생노동성과 문부과학성이 17 일 발표했다.


한편, 취업을 희망하는 모든 고교생을 대상으로 한 문부과학성의 조사에 따르면 3 월말 현재 취업률은 지난해보다 0.1 % 증가한 98.2 %로 9 년 연속 증가하여

과거 최고였던 버블시기의 1990 년도 (98.3 %)에 근접했다.

일손 부족을 배경으로 고교생에 대해서도 기업의 채용 의욕이 높은 상황이 계속되고있다.


이 기사에 대한 인상 깊은 답글이 달렸다.

정부가 발표하는 '취업률'은 '취업 희망자 대비 취업자 비율 "입니다.

대학원 진학이나 창업 · 프리랜서로 일을하는 사람, 취업했지만 조사일 시점에서 포기하고 취업 을 안한 사람 등은 취업 희망자에 포함되지 않습니다.

발표 된 4 월 1 일 시점의 조사 결과에서는 대졸자의 취업 희망 비율 76.0 %, 취업률 97.6 %였다. 그래서 대졸자 전체에 대한 취업자의 비율은 희망졸에 취업률을 보면, 약 74.2 %가 됩니다.

지난해 취업 희망 비율 75.3 %, 취업률 98.0 %로 대졸 전체에 대한 취업자 비율은 약 73.8 % 였기 때문에 대졸 전체에서 보면 취업자 비중은 올해 0.5 % 포인트 증가하고 있습니다.

시장에서 취직 희망자가 증가, 그러나 희망에 맞는 일자리가 정해지지 않고 희망자 중 취업률은 조금 떨어졌다라는 것이 발생했을지도 모릅니다.


일본의 소자녀 고령화로 인해, 기업에 신입사원의 지원이 적어, 신입 채용의 경우는 매우 관대하다고 한다.

하지만 학생에서 회사원으로서 기업의 문화에 적응하지 못하고 퇴직하는 신입사원도 매우 많다고 한다.

때문에 일본의 고용안정센터 하로워크에서도 취업 소개를 희망하는 졸업자의 수가 17만명을 넘는다고 한다.


또한 일손부족의 현장인 서비스, 건설, 농업, 간병 등의 현장에는 절대적인 인력 부족으로 외국인의 비자취득을 완화하는 법령까지 시행되고 있다.


외국인의 경우도 최저임금을 동일하게 적용하기에 외국인 노동자가 많이 들어오고 있는 편이지만, 브로커에 의해 불법 입국한 외국인들이 실종. 그리고 저임금에 과한 노동에 시달리는 면도 있다.

일본도 경기가 좋은 편은 아니고, 취업률이 높은 상황도 대졸자 고졸자에 한한다.





개인적인 경험에 의한 의견과 느낌을 적었습니다. 
공감은 글쓰는 힘이 됩니다.
재미있게 읽으셨다면 페이지 안의  하트 ❤ 를 눌러주시면 좋겠습니다.
  (특정 국가와 단체, 상품의 왜곡된 표현이 있을 수 있습니다. )

★답글도 매우 환영합니다.  감사한 의견에 제가 배울 수 있다면 좋겠습니다.



Posted by 회사원 후미카와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블로그나 유튜브 같은 플래폼에서 회사원 생활하는 한국인 분들이 그러더라구요.
    한국에서 일본이 일하고자 하는 사람들이 적다보니 일자리가 많고 취업하기 쉽다는 말들이 있고 그런 질문들이 있다고, 근데 일자리의 질이 그렇게 기대만큼 높지는 않다고 그리고 당연한 말이지만 최소한의 일본어 실력은 갖추고 오라고요, 안그럼 그만큼 쉽지 않다고 하는 말들을 하더라구요.^^

    2019.06.02 23:15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항상 느끼지만.. 언어는 중요합니다. 한국에서도 외국인 노동자가 말을 잘 못하면 험하게 대하기도 하는데
      학력과 어학력이 되는 외국인에게 함부로 못해요.
      가끔 저도 처음가는 거래처에 말안하고 앉아있다보면 그쪽에서 항상
      [이거 알아들어?]이 말을 해요.
      피식 하지만 그쪽에서도 불안하니까요.

      2019.06.02 23:18 신고 [ ADDR : EDIT/ DEL ]
    • 그러니까요.
      어디 여행을 가도 만국 공영어인 영어의 기본적인 몇마디와 기본 현지어 몇마디 배우고 가는데 기간이 얼마나 되든지 거기서 공부하거나 일하러 가는데 어느 정도 불편한 건 상쇄시킬 정도는 되야한다고 생각해요.^^

      2019.06.02 23:24 신고 [ ADDR : EDIT/ DEL ]
  2. 통계의 오류는 어딜가나 있군요 ㅎ
    내가 보고 싶고 말하고 싶은대로 통계를 이용하는 건 맞지 않을 것 같습니다 ㅎ

    2019.06.03 08:21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