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골냄비 얼굴'에 해당되는 글 1건

  1. 2018.11.22 일본의 샤부샤부 갑질- 기자회견 기사 (14)

어제 올린 ☞상상을 초월하는 샤부샤부에 머리박기 일본의 갑질의 당사자가 기자회견을 열었습니다.
그 내용을 그대로 번역하여 올립니다.

뉴스 출처 : https://headlines.yahoo.co.jp/hl?a=20181122-00008895-bengocom-soci


연예 기획사 사장의 갑질로 끓는 전골 냄비에 얼굴을 넣는 폭행을 당했다는, 전 직원이 사장을 형사 고소와 함께 민사에서도 손해 배상 청구를 검토 중이라고 밝혔다.

피해를 입은 남성은 11월 22일, 도쿄 도내에서 기자 회견을 열고 "사장에게 세뇌되어 있었고, 정신적으로 고통받고 있었다.
끓는 냄비에 얼굴을 들이미는 것보다 사장에게 혼나는 것이 더 무서웠다.
이 사건을 인정하고 보상 해 달라"라고 말했다.

이 문제는 21일 발매한 「주간 신쵸 출판사」가 보도했다.


● "성의로 머리를 밀어 와라", 지각하면 "벌금 10만 엔"

법률 대리인인 카와니시 변호사에 따르면 이 남성이 연예 기획사에 입사한 것은 2014년 여름.
패션 잡지 모델 등 약 20명이 소속되어 있었고, 당시 직원들은 남성뿐이었다.

남성은 스카우트 업무, 이벤트 운영, 사장 차량 운전 등의 업무를 담당하고 있었다.
갑질 (파와하라)가 보도된 "샤부샤부 냄비 사건" 이외에도 일상적인 폭력이 있었다고 주장한다.

14년 겨울에는 거래처를 초청 한 사무실 송년회에서 남성은 숙취 때문에 다음날 지각을 했다.
그러자 사장으로부터 "성의로 머리를 밀어 와라", "벌금 10만 엔 가지고 와라"라는 말을 들었고.
실제로 남성은 머리를 밀었고, 친구에게 10만 원을 빌려 전달했다고 한다
(퇴사 후, 남성의 요구에 따라 환불).

「주간 신쵸 출판사」가 보도한 샤부샤부 냄비에 얼굴을 넣는 폭행이 있었던 것은 2015년 12월. 시부야 이자카야에서 사장과 소속 모델들, 거래처 사람들과 송년회를 열 때의 일이었다.

사장이 "재미있는 일을 해라"라고 요구했기 때문에 남성은 "못한다"라고 거절했지만, 사장은 남성의 목을 잡고 끓고 있는 샤부샤부 냄비에 얼굴을 두 번 눌러 넣었다.

"(그 당시에는) 사장의 말은 거스를 수 없는 분위기였다. 클라이언트도 막을 수 없었던 것이다. (사장에게) 싫다고 하면 나중에 몇 시간이고 잔소리를 듣는 일이 여러 번 있었다고 한다.
혼나는 것이 아닌가 하는 두려움도 있고, 안 할 수도 없고, 분위기를 띄워야 한다,라고 생각하게 되어 버렸다 "

남성이 팬의 뜨거움에 견디지 못하고 움직이면 냄비에서 액체가 넘칠 정도였다고 한다.

그대로 망년회는 계속되었다. 사장은 "너는 이제 집에 가는 게 좋아. 얼굴 정말 장난 아니니까 가는 편이 좋다」라고 말했지만 사과의 말은 없었다.






● "송년회 시즌이 되면 다시 떠오른다."

남성은 망년회 후, 친구와 함께 응급실에 가서 응급 처치를 받고, 얼굴에 2도 화상, 피부 감염, 습진 진단을 받았다.
송년회 다음날 사장은 남성의 자택을 찾아가 "너 스스로 머리를 넣은 거야", "며칠 후부터 일 수 있나? 2~3 일 후부터 가능한 거지?"라고 발언했다고 한다.

치료를 위해 2~3 주 정도 일을 쉬었다.
화상 후유증으로 지금도 햇빛을 쬐거나 건조하면 가려움증이 있다.
또한 남성은 "전골 냄비를 보면 그 당시의 기억이 나고, 송년회 시즌이 되면 다시 공포가 떠올랐다. 겨우 공공연히 말할 때가 되었다고 생각한다"라고 말했다.

남성은 2017 년 1 월 퇴사했다.


개인적인 경험에 의한 의견과 느낌을 적었습니다.  재미있게 읽으셨다면 페이지 안의  하트 ❤ 를 눌러주시면 좋겠습니다.  (특정 국가와 단체, 상품의 왜곡된 표현이 있을 수 있습니다. )

★답글도 매우 환영합니다.  감사한 의견에 제가 배울 수 있다면 좋겠습니다.


Posted by 회사원 후미카와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후미카와님해당 사건이 ytn에도 보도 됬네요. 저분의 상처가 하루빨리 아물기를 응원합니다.후미카와님언제나 파이팅!!

    2018.11.23 02:28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2. 한국이든 일본이든 어디든 갑질은 사라졌음 좋겠네요

    2018.11.23 06:59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3. ㅇㅇ

    사장이 한국계라던데

    2018.11.23 08:23 [ ADDR : EDIT/ DEL : REPLY ]
  4. 와.. 정말 상상도 못할 정신나간 사람들이 적지 않은가봐요. 어떻게 저럴 수 있을까요? ㅡㅡ;;

    2018.11.23 17:56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5. 영상 보고 그야말로 충격.
    당하는 피해자가 얼굴 처박힌 그 순간까지도 깔깔대다가 늦게서야 꺄아악~
    참 별 일이 다 있어요.

    2018.11.23 19:00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6. 전 심장 떨려서 영상 보기가 두렵네요ㅠ
    저 사람은 어떻게 살아왔길래
    저런 잔인한 사람이 된걸까요.
    한국에도 70대 경비원을 주민이 폭행해서 사망한 사건이 있었거든요ㅠ
    갑질의 끝은 어디인건지...

    2018.11.24 18:27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