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일본 뉴스와 신문&사회

시부야에 생긴 청년층 대상 접종센터 첫날

by 후까 2021. 8. 27.
728x90
반응형

일본에서 코로나 감염자 수가 폭발적으로 늘어나고, 병원 입원도 못하고 있는 상황에

백신 접종 또한 접종권은 왔지만 지역 접종 예약이 쉽지 않고

젊은 층들이 백신 접종을 꺼리는 분위기에

시부야에 젊은 층 대상의 백신 접종센터를 설치하였다.

 

8월27일 첫날의 모습은

새벽부터 생긴 줄로

아침 7시 반에 1일 한도 200명의 접수를 마감했다고 한다.

----------------------

청년 백신 접종센터
8월 27일부터 접종권과 신분증만 있으면 예약 없이 접종 가능

대상 : 16세~39세 (도내 거주자, 근로자, 학생 )
접종인 수 : 1일 200인

----------------------

예약 없이 접종 가능하기에 접종이 쉬울 걸로 예상을 하였으나.

 

 

첫날은...
새벽 3시 경, 15명 줄 서 있고..

새벽 4시 20명...

그리고 바로 30명

5시 경 70명 정도

한 6시경이 되니 1일 인원 200명을 넘어서 줄을 서있는 듯

 

 

8시 반 부터는 번호표 배부로 인원 확인 1일 접종자 수 채움

 

 

이걸 보면..

젊은 층들이 백신을 안 맞으려 하는 게 아니고

예약을 못해서 못 맞고 있었던게 아닌가 싶네.

 

예약 안해도 백신 맞을 수 있다는 기대감에 시부야 접종센터를 찾은 사람들도

하루 200인이라는 제한에 다시 발길을 돌렸다고 한다....

 

 

 

 


 

개인적인 경험에 의한 의견과 느낌을 적었습니다. 
공감은 글 쓰는 힘이 됩니다.
재미있게 읽으셨다면 페이지 안의  하트 ❤ 를 눌러주시면 좋겠습니다.
  (특정 국가와 단체, 상품의 왜곡된 표현이 있을 수 있습니다. )

★답글도 매우 환영합니다.  감사한 의견에 제가 배울 수 있다면 좋겠습니다.

 

반응형
그리드형(광고전용)

댓글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