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일본 이야기/여행이야기

어머나 비행기 물 새나봐~ 폭우 내리던 날 출발지연 시킨 홍수사건

by 후까 2022. 7. 8.
728x90
반응형

 

일본에서 2년만에 인천을 경유해 제주로 가는 여정.

 

이번 한국행에 개고생 이야기의 사이에는

에피소드가 많네요

.

여러 사람을 도왔던.. 다시 보니 선녀였던.. 일

버스 잘못 타서 폭우속에서 비맞으며 호들갑 떨때.. 나타난 훈남

 

그리고.. 놓쳐버린 비행기...ㅜㅜ

 

다른 항공사는 결항 중에..

기적의 대기 6번으로 얻어탄 비행기. ㅎ

아는 사람은 아는 대기 6번.

다 젖은 여행가방과, 다 젖은 머리의 불쌍한 나.

 

 

대기 6번의 .. 간당간당한 .........
조마조마함은
간댕이가 붙었다 떨어졌다.

 

어쨌던.
발권 창구에 딱 붙어서
표 줘요오옹~~젭알..ㅠㅜ 하고 탄 비행기..!!

 

타서 다행이었지만...

이 비행기에..

문제가 있었습니다.

 

 

그날 .. 비가 비가 어욱수로 내렸어요.

바람만 안 불었지..

lllll 대형 태풍급의 비 lllll
lllllllll llllll llllllllllllll lllll llllll

 

손님들이.. 착착 비행기 안으로 들어오는데...

음..??

앞에 탄 손님이 선반에 물건을 올려 두시는데...

저걸 저기 둔다고??? 싶었고

저기 두면 안될텐데..괜찮나??? 싶었어요.

불안했는데

불안은 현실이 되었습니다.

비행기 문 닫고...
활주로로 향하고 있는데..

승무원을 부르는 앞자리.. 승객

 

승무원들이 몰려들어요..

뭔가!~~하고 보니..

저 .. 선반에서 물이 뚝뚝..........

이해를 돕기위한 특수효과 CG처리..

 

물 뚝뚝 !!

그걸 보는 뒷자리 사람들은

어머나 이 비에 비행기 물 새나 봐

 

 

그 자리 아래 앉은 손님은

손으로 물이 떨어지는 곳을 막고

승무원 네다섯명이 종이타월을 가지고 왔어요

이 종이 타월로 막아도 닦아도 계속 물이 새기에

진짜 비행기 비 새면..
이거 날아?? 하는 불안감?

 

 

그리고 승무원들이 선반 짐칸을 열어요..

그리고 거기서... 이걸 꺼냅니다.

 

 

 

뭔 일인지는 모르지만 커다란 꽃다발을 짐 선반에 넣은 것.

물은 거기서 떨어지는데

저 안에 든 물..이
꽤 많은 걸로 아는데........
^^ 눕혀놨다가 손해봤었던 1인이라 알지..

 

참고로... 요즘 꽃다발에 물주머니 넣는데
↓  ↓  ↓  잘 모르시는 분들을 위한 링크↓  ↓  ↓  ↓  

https://blog.daum.net/moreflower/8521816

 

 

그리하여 그 칸의 모든 짐을 꺼내고

짐 닦고. 물 닦고

그래도 남은 물이 뚝뚝..

물 다 닦고 승무원들이 사라지고
이륙 준비를 하는데.

 

 

거기서 사건은 종료되지 않았어오....

이 분들은 일행이 있었어오..

^9^

그 소동을 지켜보던.....

옆자리 아줌마가 벌떡 일어나서..

자기쪽. 짐 선반을 열어요

이번엔 오른쪽!!!

내가 본 손님이 그 손님이었고 ㅠ

 

 

선반 문 열자마자..

발그림 죄송 ㅋㅋ 이해를 돕기 위한 CG입니다.

 

옆자리 승객도 꽃다발을 거기다 넣은 거지요

그리고 거긴 꽃다발이 세 갠가?? 들어있었..........................

 

이번엔 쏟아지던데 좌아악!!!

 

비행기 안이 홍수 나져

또 승무원들이 종이타월  한통 들고 와서

짐 다 꺼내고

물 닦고........

비행기는 활주로 가다가 멈추고

시계를 보니 출발 시간은 훨.. 지나있고.

 

나 집에 갈 수 있나???

 

이미 멘털 터진 상황에.. 그닥.. 놀랍지도 않았어요
내 간땡이는 이미... 없어...

 

뒷자리에서 욕하는 소리가 들립니다. ....

모하는 거야~~ 짜즈응..

 

 

그래도 비행기 비 새는 것보다는 안심이지만

 

꽃다발을 왜 거기 담아가지고

다른 사람 짐도 젖게 만들고

자기도 물 뚝뚝 맞으며 비행기 타는지...

안타까운.........


 

일은 다 정리되고 비행기가 이륙합니다.

비행기 홍수 난 사건은
사람들의 불만은..

곧 비행기가

흔들거리면서 다 잊혀져요......~

 

 

기상악화로 비행기 날다가 뚝 떨어지면

꺄아앙...

오.. 주여~~
하는 소리가 들려요.

..

그 상황에 주... 찾아야지..
비행기 뒤집히는 줄......

거시기가 목까지 올라와서
위생봉투 찾았으니까..

 

안 떨어지고 잘 도착했지만 ㅎ

스릴 넘치는 제주행이었답니다.

 

오늘의 교훈.

꽃다발은 눕히지 말자..!!

 

 

같이 보면 좋은 글은 아래..
이 글과 이어지는 글이니까. 읽어줴요~~
하트도 꼭 찍어 줘요~

 

 

한국 도착하자마자 인류애 빵빵하게 채운 이야기

한국 도착 후 개고생 이야기 시작합니다. 이번에 인천에서 환승을 하면서 생쇼 난리 지라르 환장을 했어요 항상 제주 직항만 이용하다 안 해본 인천경유 초행 그리고 촌ㄴ은 헤메요. 저는 서울

fumikawa.tistory.com

 

비행기 안에서 토해본 사람!

이번 한국행. 출발하는 날 있었던 경험은 펴엉생 못 잊을 거 같아요. 3명을 돕고 1명에게 큰 도움을 받아서 그 따뜻한 마음 인류애 차오르는 경험을 하고왔어요. 우선 3명의 인연에게 작은 친절을

fumikawa.tistory.com

 

 

 

 


개인적인 경험에 의한 의견과 느낌을 적었습니다. 
공감은 글쓰는 힘이 됩니다.
재미있게 읽으셨다면 페이지 안의  하트 ❤ 를 눌러주시면 좋겠습니다.
  (특정 국가와 단체, 상품의 왜곡된 표현이 있을 수 있습니다. )

★답글도 매우 환영합니다.  감사한 의견에 제가 배울 수 있다면 좋겠습니다.

 

반응형
그리드형(광고전용)

댓글1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