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본 회사 생활2020. 9. 15. 00:01

 

 

 

일본에서 외래어 아주 많이 씁니다.

가타가나 쓰임새가 외국어 표현에 많이 쓰이고요.

음... 영어 발음도 모두 가타카나로 변환시켜서 배운다고 들었습니다.

 

한국보다 생활에 한자어 보다는 영어를 많이 써요.

가끔 못알아먹습니다.

진짜 그게 뭔데?? 싶기도 해요

 

번데기 사진보고 그로테스쿠라길래
사전 찾아봤어요.

징그럽다는 말. grotesque : 불어네요.

인스피레-숀을 느낀다거나. Inspiration

아스리토들을 만난다거나. athlete 스포츠 뉴스보면 매번 선수라 안하고 아스리토라고 해요.

 

너무 자주 들어서 이게 그냥 일본어구나.. 하고 살아요

그냥 생활 언어에 많이 녹아 있어요.

뉴스만 봐도, 영어 써서 어른들이 싫어해요.

--

 

그리고 동경 도지사가..

매번 이상한 단어를 유~~ 식한듯 내뱉어서..
그냥 그게 일본어 됩니다.

 

도쿄 아라-토 / 오바슈-토 / 록꾸다운

쿠-루 비즈 / 도민 화스토 / 고투토라베루

알게 뭐예요. 듣는 사람이 알아 들어라~~ 하는 겁니다.

 

 

근데 평상시에도 국어처럼 사용하는 영어들이 많아요.

때문에 영어라서 한국사람들 영어 잘하니까 한국에 가서도 통할 거라 생각한 거죠

 

우리 부장이요.

 

 

 

한국 출장이 잦은 부장은.

일본은 택시 타면 영수증은 꼭 받는데...

한국에서 택시를 타면 영수증을 안 준다고.
못 알아먹는 건지 안 준다고... (현금 내서 그런가?)

 

나: 설마 레시-토라고 했어요?

부장: 응

나: 레시-토 알아듣는 한국사람 거~~ 의 없을 거예요.ㅜㅜ

부장: 레시-토 안 통해서, 페~파라고 했는데..

나: 페~파는.. 사포 말하는 걸로 들리는데 ㅡ

 

일본에서 Receipt는 간이 영수증.
영수증은 도장 찍어주는 공식 영수증.

 

영어니까 한국에서도 통한다고 생각한 겁니다.

그래서 한국 출장 중 몇 년 동안 택시에서 영수증을 받지 못하였다..

 

내가 택시운전사라도 레시~토라 그럼

머여~~ 내려!! 이럴 듯..

다행히 한국 택시는 자동문 아니라는 것만 알아서 잘 열고 닫고 다녔다고 합니다.

안 닫고 내렸다가 다시 돌아와서 닫았다고도 하더군요

 

 

부장은 카페에서 커피를 마시려고 해도

한국에 부렌도 코-히 없냐고 물어요

부렌도코-히 모르는거 같길레 코히~홋또라고 했다고..

 

부렌도 코-히는 Blend Coffee

일본의 대부분의 카페에서
커피콩을 블렌드 해서 제조하는 커피 메뉴가 브렌도 코-히

 

블렌드도 아니고 부렌도 코-히는 모르지.ㅋㅋ

 

 

 

 

저는 일본인 직원들에게 항상 강조하며 말해줍니다.

일본에서 쓰는 영어는 영어 아니고 그냥 일본어
한국 가면 못 알아듣는다..

 

왜냐고 물으면..

들으면 무슨 말인지 몰라...
서로 발음이 다르고 잘 안써서 모르기도 하고..

 

또 왜라고 하면..

나: 2시 영어로 뭐야?

직원 : 토우 오쿠라쿠

나: 오쿠라쿠라고 하면 몰라 한국에선 어클락이라고 해.

어클락 이 단어만 들려줘도

눈동자 반짝 거리며, 멋있어!!!!!!!라는 눈빛이 쏴아아아

 

 

크음... [어].. 발음 그거 되는 거 대단한 겁니다.
하지만 한국도 마찬가지 콩글리쉬 발음이라 서로 안 통하는거죠.

 

중고등 학교에서 배운 영어가 통하지 않는다는 것을 아는 일본인들은 충격에 빠져요

그거 영어. 세계 공통어인데 영어 공부 많이 하는 한국이 그걸 몰라?

 

나: 아니...  .. 한국도 한국식 발음이 있고..

직원 : 왜? 왜?

나: 한국은 커피라고 하는데.

직원 : 코-히-를 커퓌라는게 더 웃기네 ㅎㅎㅎ

 

그들이 웃는 이유는 내가 웃는 이유와 같은 이유지만

아메리콴 쑤타일인 콰퓌~와도 다른 발음이니까..
서로 이상한 발음이기에 그들의 발음에 웃지는 말고....

단지 세상의 중심이 일본. 일본 밖을 나가보지 못한 사람들은
자기들이 쓰고 있고, 생각하고 있던 것에서

영어니까 세계에 다 통할것이다라는... 착각에
놀라는 일본인 너무 많이 봤어요 ㅠ

반응이야 뭐 다
헤에에에ㅔ~~

 


 

개인적인 경험에 의한 의견과 느낌을 적었습니다. 
공감은 글 쓰는 힘이 됩니다.
재미있게 읽으셨다면 페이지 안의  하트 ❤ 를 눌러주시면 좋겠습니다.
  (특정 국가와 단체, 상품의 왜곡된 표현이 있을 수 있습니다. )

★답글도 매우 환영합니다.  감사한 의견에 제가 배울 수 있다면 좋겠습니다.

 

Posted by 회사원 후까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이전 댓글 더보기
  2. 비밀댓글입니다

    2020.09.15 00:40 [ ADDR : EDIT/ DEL : REPLY ]
  3. 안그래도 일본식 영어라길래 커피를 말하는 コーヒー와 pc를 말하는 パソコン이 생각났어요.
    예전에 있던 교회 동생 한명이 일어를 다시 공부하려는 제게 예시로 한가지 말하면서 그러더라구요.
    "언니, 일본에선 커피를 커피라고 하면 못 알아들어요. 코-히라고 해요. 언니도 고교생 때 배우셨다니까 아시죠?" 하길래 선물을 프레젠또라고 배운 기억이 있으니 끄덕였던 적이 있었네요.

    2020.09.15 00:57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여행 투어를 쯔아- 라고 할떄... 충격이었죠.
      집에 와서 모두에게 퀴즈낼 정도. 아무도 몰랐음.

      2020.09.15 23:53 신고 [ ADDR : EDIT/ DEL ]
  4. 울나라 사람도 TH/S ,G/Z & L/R 구별 힘들죠. 일본어 THS/TZ(?) 도 힘들고요. 관동대지진때 일본사람들이 울나라 사람 찾아내던거가 이 발음 이라는 말도 들은적 있고요, 실제 저한테도 영어같이 배우던 일본애가 이 이야기를 하더군요.... 말/언어..이거 뭐라하기 되게 민감한 주제 입니다. 영어도 쓰는 나라 따라 엄청 틀리고요...일본어속에 영어..는 아주 미미한 문제 입니다. 우리말속에 영어도 그렇구요. 고독한 미식가에서도 고로상이 부산와서 우동은 우동이구나..하던 대사도...Mr. 에 성을 쓰느냐 이름을 쓰느냐에 따라 뜻도 미묘하게 바뀌는것고.....하여간 언어의 세계는 참 복잡 하면서도 알면 넘 단순하죠....단..좋게 좋게 이해를 한다는 전제하에서요...

    2020.09.15 04:31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저도 못하는 발음. 일본어에도 한국인이 미숙한 발음이 있는데 못하는 입장에서 못한다고 탓 할 수도 없는거죠 ^^

      2020.09.15 23:53 신고 [ ADDR : EDIT/ DEL ]
  5. 영어는 나라마다 발음이 다르죠
    정말 알아듣기 쉽지는 않은거 같아요

    2020.09.15 06:04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6. 영어...공통어이긴해도...
    콩글리쉬는 알아듣기 힘들겠지요.ㅋㅋ

    잘 보고갑니당.

    2020.09.15 06:25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7. 이건뭐 진짜 영어가 아니라 일본어인데요? 화장실도 토이레토 뭐 이런식으로 하지 않나요? 샌드위치고 산도 라고 하던데, 신조어나 다름 없어보입니다 ㅎ

    2020.09.15 07:30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화장실은 토이레라고 하고. 샌드위치는 산도잇치라고. 줄여서 산도라고도 하는데 요샌 잘 안쓰네요

      2020.09.15 23:55 신고 [ ADDR : EDIT/ DEL ]
  8. 한국에도 요즘 '언택트' 처럼 콩그리쉬가 유행하는데
    일본에도 일본만의 영어가 많은가 봅니다
    흥미로워요.. ^^

    2020.09.15 07:55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영어로 쓰면 풀어설명하지 않아도 되는 경우가 있어서 그쵸. 일본어 단어중에도 함축된게 있어서 쓰기 편할 때 있어요

      2020.09.15 16:07 신고 [ ADDR : EDIT/ DEL ]
  9. 공감 갑니다
    서로 못 알아 들을겁니다
    그러고 보니 택시 문다는것도 실수 하겠네요.

    2020.09.15 07:57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한국에선 문 열고 가버리면 엄청 화내~
      일본에선 문 열고 나가려 하면 엄청 화내~
      요렇죠.

      2020.09.15 16:06 신고 [ ADDR : EDIT/ DEL ]
  10. 포스팅 잘 보고갑니다. 좋은하루 되세요 :D

    2020.09.15 08:00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11. ㅎ 일본식영어발음 들으면 재밌어요.
    재밌게 잘 보고 갑니다~ 즐거운 하루 보내세요~

    2020.09.15 10:11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12. ㅋㅋ 우리나라에 콩글리쉬가 있듯이 일본에도 그런거군요~
    레시토는 진짜 못 알아들을 것 같아요 ㅋㅋ
    커피의 서로 다른 발음도 넘 재밌네요^^

    2020.09.15 10:12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그냥 일본어라 생각하시구 한국어라 생각하심 맘 편해요. 근데.. 일본에 이상한 영어가 넘쳐납니다.

      2020.09.15 16:05 신고 [ ADDR : EDIT/ DEL ]
  13. 너무 오랜만에 인사드려요^ ^
    저도 캐나다 있을때 일본친구들이 막스가자 막스 해서
    적지않게 충격을 먹은적이 기억이 나네요 ㅎㅎ
    재미있게 읽구갑니다.

    2020.09.15 13:27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막꾸? 햄버거집이죠? ㅋ 마꾸도 혹은 마꾸라고 해요. 미야님 오랜만 ^^ 반가워요

      2020.09.15 16:04 신고 [ ADDR : EDIT/ DEL ]
    • 마자요 마자 마꾸마꾸 ㅋㅋㅋㅋㅋㅋ 그래서 캐나다애들티 차라리 막스라그러라고햇던기억이..ㅎㅎ

      2020.09.15 16:19 신고 [ ADDR : EDIT/ DEL ]
  14. 일본식 발음이라는 인식이 없는 부분이 신기한 것 같아요 ㅋㅋ
    페파- 이러면 후추 달라고? 이럴 듯 ㅋㅋㅋ

    2020.09.15 14:15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우기면. 외국인 발음도 고쳐버리는 경우도 많죠. 그냥 일본어로 대화하는게 편한데 꼬옥.. 인수피레-숀 이런말 너무 많이해...

      2020.09.15 16:03 신고 [ ADDR : EDIT/ DEL ]
  15. 비하란

    쟤들 발음 폭망이면서 왜 한국인이 커피라고 한다고 비웃음 쩔까요? 참 내로남불이 안되는 ㅋ

    2020.09.15 15:39 [ ADDR : EDIT/ DEL : REPLY ]
    • 발음문제에 대한 글을 몇 번 썼는데.. 누군지 모르지만. 일본인의 영어 발음을 서양권에서 더 잘 알아듣는다는 댓글을 남기신 분이 계세요. 그런 생각 가진 사람들이 일본에 많아요.

      2020.09.15 16:02 신고 [ ADDR : EDIT/ DEL ]
  16. 한국도 한국식 발음이 있지요 ㅎㅎ
    근데.. 한국식은 영어는 그래도 영어권은 알아들을 수 있던데...
    일본식 영어는.. 알아들을 수 있는 사람들이 있을까 모르긋네용 ㅇㅅㅇ

    왜냐하면
    부렌드 코-히 -> 브랜드 커피 이려니 하고 읽었던 1인인지라... ㅎㅎㅎ

    2020.09.15 18:59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일본애들은 일본 영어는 다 통한다고.. 믿고.. 가끔 유튭광고에 유명 입시 영어 선생님이... 렛츄 란닝구 잉글릿슈. 라고 하는 정도니..

      2020.09.15 23:50 신고 [ ADDR : EDIT/ DEL ]
  17. 하하하 정말 발음을 일본식으로 하면 그렇게 되네요 ㅎㅎㅎㅎㅎㅎㅎ 못알아 먹는건 당연한 것 같습니다.

    2020.09.15 20:30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18. 잘 보고 갑니다
    좋은 하루 보내세요

    2020.09.15 20:43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19. 나라마다 사용하는 글 발음차이가 있어 그런 것 같습니다.
    우리나라사람도 v발음을 못해 외국에 나가면 다소 애를 먹는 경우도 있었습니다.
    재미있는 글 잘보고 갑니다.

    2020.09.15 21:17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20. 오래전 가다카나로 '라이딩구 데자인'이라고 써있는 책을 본 적 있습니다. 디자인 책 같은데 뭘까 했더니 조명 디자인 책이었어요. 그제서야 lighting인줄 알았습니다.
    그러고 보니 ~ing를 '잉구'라고 g까지 다 표기를 해 놓고 있더군요. 요즘도 그런지 궁금합니다.

    2020.09.15 23:30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21. 커피, 코피 말고 코-히- 도 있군요.
    아이고야~ ^^;

    2020.09.17 12:50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