맛있게 먹은 것들2020. 11. 18. 00:01

 

 

가끔 속풀리는 국물을 찾아 차즈케 전문점으로 간다.

도시락으로 만들어주는 메뉴가 한정되어있기 때문에 아무래도 신선함을 유지해야 하는 메뉴는 포장이 안된다.

때문에 매장에 직접 와서 타이차즈케를 주문했다.

그런데 점원이 알레르기 없습니까? 라고 묻는다

응?

없어요(일단 먹는거엔 알레르기는 없으니..)

 

앉아서 기다리며 메뉴판을 보니, 알레르기 성분이 밀가루, 땅콩, 대두, 깨, 호두가 있었다.

나에게 알레르기 성분은 없었다.

그런데.. 식당에서 주문하고 바로 알레르기 없냐고 물어보는건 여기가 처음..

그리고 받은 한 상.

밥, 돔 회를 소스에 올려놓은 접시가 보이고, 국물, 두부(간장), 간단 반찬.

 

돔회 양이 매우 아쉬운 수준으로 들어있는데..

아래 깔린 소스는 땅콩과 깨로 만든 베이스의 소스이다. 

반찬이라고 해봐야 두부 한수저에 참깨 소스 간장. 무와 톳 무침.

주전자에 담긴 뜨거운 육수를

회가 담긴 접시위에 부어가며 밥그릇에 부어넣는다.


국물이 매우 뜨겁기에 회가 빨리 익는데, 익기 전에 수저로 떠보니

반쯤.. 익은 회!

얼른 먹었다.

 

국물에 참깨소스가 어우러져 국물이 참 시원하다.

 

한국만큼 푸짐하지 않아 조금 부족함을 느끼지만

살짝 찬바람 불기 시작한 지금 속 풀리는 깨끗한 국물이 생각날 때, 자주 가는 다시차즈케점.

 

차즈케는 생선 회로도 가능하다.

 

 

 

 


 

개인적인 경험에 의한 의견과 느낌을 적었습니다. 
공감은 글쓰는 힘이 됩니다.
재미있게 읽으셨다면 페이지 안의  하트 ❤ 를 눌러주시면 좋겠습니다.
  (특정 국가와 단체, 상품의 왜곡된 표현이 있을 수 있습니다. )

★답글도 매우 환영합니다.  감사한 의견에 제가 배울 수 있다면 좋겠습니다.

 

 

Posted by 회사원 후까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이전 댓글 더보기
  2. 회를 일부러 익혀서 먹는 음식이네요. ^^
    뭔가 색다른 경험이었을듯한....

    2020.11.18 01:01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3. 오잇 신기해요! 회를 살짝 익혀서 먹다니!
    그런데 양이 무슨일인가요오... 한스푼에 다 먹어버릴수도 있겠어요 ㅠㅠㅠ!!

    2020.11.18 01:21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4. 신기하네요. 저런 음시도 있군요. 세상엔 탐험할 음식이 정말 많네요 ㅠㅠ

    2020.11.18 01:27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5. 비밀댓글입니다

    2020.11.18 03:08 [ ADDR : EDIT/ DEL : REPLY ]
  6. 회 차즈케도 있네요
    무슨맛일지 궁금하네요

    2020.11.18 05:55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7. 맛 보고 싶어지네요.ㅎㅎ

    2020.11.18 06:14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8. 물에 못 먹은지 오래 됐는데 맛있게 보입니다

    2020.11.18 06:38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9. 반쯤 익은 회맛은 어떨까요
    웬지 별미일 것 같아요.. ^^

    2020.11.18 07:54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10. 물회와 비슷한것 같습니다
    다만 차고 안 차고의 차이가 있네요

    2020.11.18 08:21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11. 완전 군침이 도네요ㅜㅜ

    정성스러운 리뷰 덕분에 유용한 정보 얻어가요 :)

    오늘도 좋은 하루 되세요!

    2020.11.18 09:03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12. 반숙으로 먹는 뢰네요.ㅎ
    우리가 남은 회를 매운탕에 넣어 익혀먹는것봐 비슷해보입니다.

    2020.11.18 10:21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13. 후까님회로 넣는 오차즈케가 있다니 오차즈케도 다양한 종류가 있는 것 같습니다. 일본의 오차즈케는 우리나라의 해장국과 비슷하다고 하던데 그 말이 맞는 것 같습니다. 후까님언제나 화이팅!!

    2020.11.18 10:28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14. 아 뜨거운 육수를 넣어서 회를 살짝 익혀먹는 거군요~!
    맛있을 것 같아요^^ 전 한번도 접해보지 못한 메뉴네요^^

    2020.11.18 10:41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15. 제목보고 우리나라의 물회를 떠올렸는데 국물이 뜨거운 국물이네요.
    알듯 말듯한 맛일 거 같아요.

    2020.11.18 14:45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16. 타이차즈케라는 걸 처음 들어봤어요!
    신기하당ㅎㅎ 맛보고 싶어요!!

    2020.11.18 18:26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17. 타이차즈케 괜찮은 요리인듯 합니다
    다음엔 한번 도전해봐야겠어요
    잘 보고 공감하고 갑니다^^
    좋은 하루 보내세요~

    2020.11.18 19:11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18. 회를 뜨거운 국물에 말아먹는 요리는 처음 보았어요
    알레르기 있는지 물어보는 식당이라면
    뭐든 믿고 먹을 수 있을 것 같네요~^^

    2020.11.19 00:12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19. 이날 드신 음식. 뜨거운 육수에 회를 적셔드신걸 보니, 예전에 매운탕에 회를 넣어먹얶는데 회가 생선살이 되어 당연한 결과에 실망했던 경험이 떠오릅니다 ㅋㅋ

    2020.11.19 00:17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20. 알레르기 있냐고 물어보는 식당 본 적 없는데 신기하네요 ㅎㅎ 자상한 느낌~

    2020.11.19 00:25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21. 크 회 올린 차즈케 좋습니다-
    처음 먹을 때 비릴까 했는데 고소해서 완전 신세계였어요!
    전 부리 진짜 맛있게 먹었습니다 .

    2020.11.20 19:45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