맛있게 먹은 것들2021. 3. 7. 00:01
반응형

 



일본 사람이 무청과 달래를 안 먹는건 아니다.
먹는걸 아는 사람이 적을 뿐.

무청과 달래.  일본에서는 레어식품이다.

 

왜 생소한가 하면...

일반 슈퍼엔 잘 안팔아서.

왜 안파냐면.. 일본 요리에 잘 사용되지 않아서...??
< 슈퍼 주인 입장 : 안 팔려서...가 정답임 >

 

일본의 지방이나 농산물 직판하는 곳에서는 팔기도 한다.
아는 사람만 먹는다는거겠지??

대신 일반 슈퍼에서는 선호도가 높지 않아서 판매를 안 하기에
몰라서 못먹고 있는지도 모른다.

아니 정말 슈퍼에 없어서 못 먹고 있는건가봐..?

 

자주 거래하는 일본의 중고거래 사이트에는 농가 직송 농산물도 올라와 있어서
한국인은 오오오!! 득템!!을 외치며 사는 레어 식품

무청과 달래

 

무청 일본어로 大根葉

달래 일본어로 野蒜 のびる

 

 

 

무청 저 사이즈에 배송비 포함 450엔!!

달래도 가득 담아서 555엔

 

크게 비싸지도 않고,
한국 식재료 슈퍼에서 사온다고 해도
손바닥만한 봉투에 담아 300엔 했었기에
이정도면 엄청 싸다고 생각해서 구매 했다.

 

 

무청 도착~

저렇게 2단 포장이다 .(하나는 아래 깔려 있음)

 

보낸이가 손글씨로 감사인사를 해준다.

잎이 살짝 마르기도 하고 벌레먹은 구멍도 보이지만
깨끗하게 포장한 무청이 맘에 든다.

일단 삶자!!

 

 

 

 

잘라서 한번 삶으니 이정도

원래 말려서 시래기를 할까 하다가

이정도 양이면 국 끓이고 무쳐먹을까 하여 다 삶아버렸다

 

 

 

 

된장에 무쳐먹었는데

부족했다. ㅠ

 

국이랑 반찬이랑 하나 가득 만들었는데 아삭하고 향긋하고 맛나네..

 

일본 사람들은 이 맛난걸 왜 안먹지.???
참... 맛있는데 ㅎㅎㅎ 아.. 슈포애 안 판다고~.

 

 

그리고 달래도 도착!!!

 

 

 

 

밭에서 그냥 뽑아왔는지 흙이 가득이다.

으아아....  털리지도 않는거

원룸 싱크 막히면 어쩌나 하고
비닐에 물 조금 담아서 세척을 시작!!

 

 

 

비닐에 담아서 주물주물 흔들며 씻어준다.

그러면 점점 흙이 떨어져서 하애지는 달래들!!

 

 

 

 


비닐 하나에 흙먼지 털어내니 하얀 뿌리를 드러낸다.

씻는데.. 이것도 마늘이랑 비슷한지 손이 아린다..
(장갑끼고 씻을걸..)

 

마늘 고추로 아린손은 오일로 손을씻으면 아린게 덜 해진다니
세척 다 하고서 식용유로 손을 씻었다.

손끝 아린게 덜하다.

 

달래를 잘게 잘라서

달래장과 달래 무침을 만듬.

 

 

 

도둑이야~~
내 뱃살 투척하고 계심.!!

밥도둑이 되었따 ㅋㅋ

 

그래서 또 냉이를 찾아보심 (냉이 일본어로 나즈나 なずな)

근데 이건 좀 가격이 있네???? 잘 팔리나보다.

 

 

달래나 무청이 일본사람들에게 아직 소문이 나지 않은건지

아니면, 입맛에 안 맞는건지
해먹을 줄 모르는건 아닌지 모르지만

 

일본 슈퍼에서 미나리보다 보기 힘든 무청과 달래!!
(미나리는 파는거 여러번 봤지만...)

찾아서 먹는 재료도 아니고 아는 사람만 찾아 먹는 무청과 달래..

 

그나마 농가직송하는 중고거래 앱에서
팔릴까? 하며 파는 일본 사람
그걸 또 굳이 찾아서 사먹는 한국 사람도

서로 득이 되는 식재료라 이 봄 식탁이 향기롭다.

 

 

 

 


 

개인적인 경험에 의한 의견과 느낌을 적었습니다. 
공감은 글쓰는 힘이 됩니다.
재미있게 읽으셨다면 페이지 안의  하트 ❤ 를 눌러주시면 좋겠습니다.
  (특정 국가와 단체, 상품의 왜곡된 표현이 있을 수 있습니다. )

★답글도 매우 환영합니다.  감사한 의견에 제가 배울 수 있다면 좋겠습니다.

 

 

Posted by 회사원 후까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무청이랑 달래보고 된장국이랑 된장찌개 생각한 건 저 뿐이거죠?^^;;;

    2021.03.07 00:55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2. 와..냉이가격은 제법 나가는데요.
    ㅎㅎ
    봄향기..드셨군요.
    잘 보고갑니다.

    행복한 휴일 되세요.

    2021.03.07 07:15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3. 비밀댓글입니다

    2021.03.07 07:35 [ ADDR : EDIT/ DEL : REPLY ]
    • 으악 감자만 나는 땅 ㅠ 수입으로라도 뭔가 잘 먹었으면 해욤 ㅠㅠ 다행히 꽁꽁 언 땅이 아니라 다행이라면 다행 ??!! 그래서 고향이 더 그립쬬?

      2021.03.07 13:58 신고 [ ADDR : EDIT/ DEL ]
  4. 오오오? 달래가 있군요
    달래넣은 간장 좋아 하는데 우왕우왕

    2021.03.07 21:50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5. 후까님 요리 포스팅 오랜만에 보네용 ㅎ 밥도둑이 따로 없는 비주얼입니다 ㅎㅎ

    2021.03.08 00:00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6. 일본 사람들은 무청과 달래를 식재료로 사용하지 않는가 봅니다
    그런데 요리도 선수시군요^^

    2021.03.08 05:55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7. 귀하긴해도 일본에서도 무청과 달래를 구하실 수가 있군요? 더구나 냉이까지... 그저 부럽다는 생갂 밖에... 저도 엄청 돌아하는데... 😭😭😭

    2021.03.08 13:52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앗.. 해외는 더 없겠구나 하네요. 그나마 일본이라 찾으면 겨우.. 구해지긴 하더라고요

      2021.03.08 22:16 신고 [ ADDR : EDIT/ DEL ]
  8. 요즘 저희집도 달래 많이 먹어요. 달래간장 만들어서 김에 밥이랑 달래간장 먹으면 진짜 미친듯이 밥을 먹게 되니까 요주의 먹거리입니다 ㅎㅎ
    무청도 고등어랑 폭 지져서 먹으면 얼마나 맛있게요. 날이 쌀쌀했다가 따수웠다가 왔다갔다하니 맛난거 많이 챙겨드시구 건강하세요^^

    2021.03.08 15:12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