외근을 마치고 회사로 복귀한 B상이 상기된 얼굴로 들어오더니
회사로 복귀하는 도중
전철 안에서 갑자기 여자분이 쓰러졌다고.

자기 옆에서 쓰러져서 당황해서 어쩔 줄 몰랐다 말을 꺼냈다.

여직원들은 빈혈인가? 그래서 어찌 돼었어요?

B상: 여자분이라서 손대기 좀 그래서 옆에 다른 여자분한테 눈빛으로 도와달라고 했어
그분이 일으켜 주시고, 내가 업어서 전철에서 내렸지..
역원들 막 달려오고.

잘했다고 여직원들의 박수 짝!! 짞!! 짝!

B상은 부끄러운 얼굴로,
B상: 놀래서 지금도 벌렁벌렁거린다,
걱정도 돼지만 괜찮겠지?
역원들이 보호해 줬으니까.

여직원들은 궁금증에 한 명씩 질문을 했다.

여직원 1 :  그 여자분 쓰러졌는데 치마?
B상: 응 치마

여직원 2 :  헉, 그럼 어떻게 쓰러졌데?
B상: 어떻게 쓰러지기는.. 여자들 쓰러지면 이렇게 옆으로..

publicdomainq 저작권 프리 사이트에서


여직원 3 :  쓰러지면서도 예쁘게 쓰러졌네.
B상: 왜 대부분 그러지 않아?

여직원 1 :  나라면 아마,, 앞으로 꼬꾸라져서 머리가 산발.. (머리숱이 많은 여직원 1)

여직원 3 :  아니야 나라면, 앞이나 옆으로는 아닐걸,,
가방을 뒤로 메니까 무게에 뒤로 쏠려서 주저앉겠지?
(베낭을 메고 다니는
여직원임)

여직원 3 : 가방이 바닥에 깔려서 등이 들리는 거야?
그럼 자동으로 이너바우어 상태
아라카와 시즈카, 이너바우어

여직원 1 : 다리도 벌어지겠다. 쓰러질 때 자세 잡아야겠다.

여직원 2 :  그냥 건강한 게 좋은 거야. 밥이나 잘 먹어


B상: 여자들 복잡하네 쓰러지는 거 까지 각 잡아?
여직원 3 :  아니. 그게 아니라 포즈가 이상하잖아.. ^^
B상: 아니 뭐..그게아니고.요.



따로 연락처를 남기지 않았기에 B상은 그 쓰러진 여자분의 소식을 듣지 못했는데
어느 날 전철을 타고 오는데 그때 옆에서 쓰러진 여자분을 도와주셨던 분을
우연히 만났다고 한다. (눈빛으로 도움을 요청했던 여자분)


그 여자분은 역에 내렸을 때 역원이 와서 병원으로 이동할 때까지 옆에 있었다고,

편안한데 누웠을 때 정신이 들어오는지 눈을 떴었다며 안부를 전해 주었다고 한다.
<병원에 가서 남편분과 통화가 되었다며.. 큰병은 아니었던것 같았다. >

아마도 같은 전철과 같은 차량을 이용하는 사람들이 많기에 다시 만날 수 있었던 것 같다고
그리고 쓰러졌던 그분이 무사해서 다행이라며
자신이 업고 내려서 빨리 병원에 갈 수 있었던거 같다고

자신의 무용담을 과시한다.

여직원들은 그 얘기를 들을 때마다.
여직원 1 : 왜,, 공주님처럼 안고 나오면 그림이 더 멋있었을 텐데.
여직원 3 : 옆에서 놀래서 떨었으면서,, 떨었지?
B상: 응?.?   웅.

그래도 자신이 다른 사람을 도와줬다는 뿌듯함에 어깨가 으쓱한 B상이었다.



개인적인 경험에 의한 의견과 느낌을 적었습니다.  재미있게 읽으셨다면 페이지 안의  하트 ❤ 를 눌러주시면 좋겠습니다.  (특정 국가와 단체, 상품의 왜곡된 표현이 있을 수 있습니다. )

★답글도 매우 환영합니다.  감사한 의견에 제가 배울 수 있다면 좋겠습니다.


Posted by 회사원 후미카와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후미카와님잘보고 갑니다. 오해가 생길 수 있어서 다른 사람들에게 도움을 요청하는 B상님이 대단한 것 같습니다. 후미카와님언제나 파이팅!!

    2018.10.22 00:10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2. B상님이 많이 놀래셨겠네요ㅠ
    그래도 침착하게 대처를 해서 다행이에요!
    베낭이 무거워서 뒤로 넘어지는 모습을 두번째 사진보고 상상해버렸네요ㅋ

    2018.10.22 08:22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3. 아 여성분들은 쓰러질때 쓰러지는 자세까지 신경을?
    그런데 기절하는 거면 자세 신경 쓸 수가 있나요?
    저 예전에 출근 준비하다가 욕실에 쓰러진 적이 있는데
    어떻게 쓰러졌는지 기억이 전혀 없고 그냥 화장실에서 일어난 기억만 있었는데.. ㅡㅡ

    2018.10.22 17:53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4. 티스토리의 변신으로 찾아오기가 힘들어져서 북마크해버렸습니다 ㅎㅎㅎ
    쓰러진 분의 안위 다음으로는 처세까지 신경쓰는 부분이 참 여성분들 큰일이겠습니다. ㅎㅎ

    2018.10.22 20:16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감사해요~~총각님 블로그도 자주 갈께요!
      여자는 한국이나 일본이나 마음은 같아요. ^^ 같이 계신 분께 이쁘다 고맙다 자주 하셔요~ 그 분이 물어보기 전에... 빨리 많이 많이

      2018.10.22 22:18 신고 [ ADDR : EDIT/ DEL ]
    • 네, 감사한 조언 받들어 열심히 전하겠습니다^^

      2018.10.22 22:33 신고 [ ADDR : EDIT/ DEL ]
  5. 저도 지하철에서 황당한 경험이 있었는데.. ^^ 많이 놀라셨을 것 같습니다...후..

    2018.10.23 12:27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6. 비밀댓글입니다

    2018.10.25 04:14 [ ADDR : EDIT/ DEL : REPLY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