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일본 뉴스와 신문&사회

슈퍼문 소원, 그리고 후지

by 후까 2019. 2. 21.
728x90
반응형

2019년 2월 19일은 정월 대보름이었다.

아침부터 한국에 있는 식구들이 집에서 만든 오곡밥과 오색 반찬,
그리고 부럼을 카톡으로 많이 보내주었다.

혼자 일본에서 오곡밥은 좀 하기가 그래서 아무 잡곡이나 막 넣고 밥을 하였다.

[내 더워도 사가세요~] 하루 지나면 효과 없나요?


집에 와서 잡곡밥에 삼겹이를 먹으며 영양 보충을 하면서 한국 뉴스를 보던중.

앵커의 자상함에 반해버렸다.

JTBC 2월 19일 뉴스룸



슈퍼문이 떴는데 비날씨 때문에 보지 못한 분들도 많지만 이 시각
창경궁에 커다란 달이 보인다고 기자가 전한다.

카메라는 하늘의 달님을 비추고..

앵커는 달을 보며 잠시 소원 비실 시간을 드리겠다며 약 10초 정도 뉴스를 멈추고 오디오를 정지시켜 오로지 달만 비추어 주었다..


JTBC 2월 19일 뉴스룸

앵커와 기자의 음성이 정지된 조용한 뉴스..
자칫 방송 사고인듯한 소원 타임~


오.~ 세상에 뉴스가 이리도 따스한가..

달님.. 달님.. 로 ㄸ 아니아니.. 가족의 건강과~

짧은 시간이었지만 커다랐고 밝은 달을 보며 뉴스를 멈추어준 뉴스룸에 감동하였다.



그리고 일본에서도 슈퍼문이 떴는데 동경에도 비가왔다.

지방에서는 비가 개어 슈퍼문을 볼 수 있었다는데
오늘 야후 뉴스에 펄 후지라는 사진이 떴다.


일본은 후지산에 걸린 달과 해를 으뜸으로 꼽는데 이름도 기가 막히게 붙인다.

후지산 꼭대기에 해가 걸리면, 다이아몬드 후지

출처는 링크했어요


후지산 꼭대기에 달이 걸리면, 펄 후지(진주)

출처는 링크했어요



일본에서 보는 달은 .. 정감이 안간다. 수줍은듯 창경궁위에 뜬 우리 보름달.

JTBC 2월 19일 뉴스룸

이 달에 소원을 빌면 이루어질 듯한 기분이 드니까.






개인적인 경험에 의한 의견과 느낌을 적었습니다. 
재미있게 읽으셨다면 페이지 안의  하트 ❤ 를 눌러주시면 좋겠습니다.
  (특정 국가와 단체, 상품의 왜곡된 표현이 있을 수 있습니다. )

★답글도 매우 환영합니다.  감사한 의견에 제가 배울 수 있다면 좋겠습니다.





반응형
그리드형(광고전용)

댓글2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