크리미 워슈로 만드는 치즈 퐁듀



일본의 치즈 사랑 덕에 저도 역시 치즈에 빠져 있어요.
치즈에 대해서는 그다지 해박하지는 않지만,
일본의 슈퍼에서 살 수 있는 치즈가 너무 맛있기에
치즈 덕후들에게 강려크 하게 추천하는 치즈를 알려드릴 께요.

카망베르, 크리미 워슈, 블루치즈

약 650엔 정도 하는 치즈 3형제,

초록: 카망베르 치즈  오렌지 : 크리미 워슈, 파랑 : 블루 치즈
상품을 잘라보면
↓↓↓↓

왼쪽이 카망베르, 가운데가 크리미 워슈, 오른쪽 위가 블루치즈

특히 내가 추천하는 것은 ★크리미 워슈★

크리미 워슈는 프랑스 루 아르 지방의 농후한 우유의 맛을 즐길 수 있는 치즈입니다.
가벼운 레드 와인과 함께 즐길 수 있지만,
커민이나 믹스 허브 향신료 등을 사용하여 맛의 변화를 즐길 수 있어요.

일본 슈퍼에서 판매하는 치즈 "제라드"!
와인과 크림치즈 + 쿠키 조합이 가장 무난하기에 자주 구매합니다.
이거 하나면 와인이 꿀떡 꿀떡 들어갑니다.

나무 모양의 용기... 나무는 아니고 종이


안쪽 용기는 플라스틱.

그리고, 열어보면...
얇은 종이? 한 장에 싸여있고.

꺼내 보면

이렇게 잘라서

단면이 부드러운게 보이나요?

열을 가하지 않았기에 녹아내리거나 하지 않지만
겉은 카망베르처럼 살짝 굳었는데 안쪽은 부드럽지만 단단한 크림 같아서
살짝 녹이면, 퐁듀나
라클레트(라끌렛) 치즈 같이 요리에 응용할 수 있어요

치즈는 쿠키랑 같이 먹어야죵.

상품명 치즈 On 크래커

5매 들었네요

얇게 썬 치즈를 올립니다. 

와인 한잔하고
너무 짜지도 않고,
진짜 진짜 맛있어요.

라클레트(라끌렛) 치즈 같이 녹아 내리는 치즈를 원한다면
전자렌지에 살짝 돌리면 됩니다.

꼭 꼭 드셔보세요~


이 크리미 워슈 치즈는 외피를 소금물과 술로 씻으면서
낫토와 같은 고초균의 일종으로 숙성시킨 치즈 라고 합니다. 
 
열어보면 냄새는 그냥 크림 치즈 냄새.
농후하지만 부드러운 치즈 감촉
부드러운 식감이 견딜 수 없어요 (* '∀`)

내 기준의 지금까지의 치즈 중 상위를 차치합니다.

제라루의 치즈 홈페이지
http://www.gerard.jp/products/


개인적인 경험에 의한 의견과 느낌을 적었습니다.  재미있게 읽으셨다면 페이지 안의  하트 ❤ 를 눌러주시면 좋겠습니다.  (특정 국가와 단체, 상품의 왜곡된 표현이 있을 수 있습니다. )

★답글도 매우 환영합니다.  감사한 의견에 제가 배울 수 있다면 좋겠습니다.

Posted by 회사원 후미카와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후미카와님일본에는 치즈 종류가 다양하고 일반 닭갈비보다 치즈 닭갈비 같이 치즈를 넣은 음식을 인기가 많은지 알 것 같습니다.후미카와님언제나 파이팅!!

    2018.10.26 02:07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2. 꺄아아아~~ 치즈는 사랑이죠~~^^
    와인과 크래커에 치즈라닛!!!
    정말 와인 한 병이 꿀떡꿀떡ㅋㅋㅋ
    이번 주말은 와인과 치즈로~~고고!!

    2018.10.26 08:15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3. 봉봉

    치즈 덕후인 저는 웁니다 ㅠㅠㅠㅠㅠㅠ
    언제 일본에 가게 될지는 모르겠지만
    가게 된다면 꼭 사먹어 보고 싶네요!
    오늘 처음 후미카와님 글을 보게 되었는데
    이런 유익한 정보를 보게 되어 너무 행복하네요
    감사합니다

    2019.06.06 16:19 [ ADDR : EDIT/ DEL : REPLY ]
    • 봉봉님 안녕하세요
      저 치즈 정말 맛있는데 자주 먹어서 제가 무거워지고 그러네요 ㅜ
      그만큼 당기는맛 입니다

      2019.06.06 17:07 신고 [ ADDR : EDIT/ DEL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