마음공부2019. 5. 5. 00:02


1. 어른이 되면 울지 않을 거라 생각했다.


어릴 때는
넘어져서 울고, 과자 사달라고 울고, 그림 못 그려서 울고, 숙제 어려워서 울고,
언니랑 실랑이하다가 힘에 부처 울고 ..

빨리 어른이 되어야 싶었다.

근데 어른이 되니까

돈에 울고, 사랑에 울고, 실력 딸려 울고, 혼자라 울고, 진상에 울고, 회사 가기 싫어 울?

흠..

아직 어른이 덜 된 거다.

참..

어른이 되어서 넘어져도 울지는 않는데 아픈건 몇 배 더 아프다.
<내 몸이 무거워져서 충격이 더 커서 글겠져.>

그리고 창피해서 벌떡 일어나는 초인적인 힘도 생긴다.






2. 그렇게 친하던 친구들.. 어른이 되어도 변치 않을 거라 생각했다.




근데 내가 변했다. (미안..)



그리고, 알게 모르게 경제적인 차이가 나기 시작하며 멀어지는 친구도 생겼다.

멀리 살면 더 멀어진다. (ㅜㅜ)

성격이 싹 바뀌는 친구도 있고, 외모가 탈피 수준인 친구도 있다.
<화장, 성형과 머리숱의 차이>

아이가 생긴 친구와 독신인 친구사이에 공통적인 대화가 줄어든다.




3. 어른이 되서 돈 벌어서

15,000원 30,000원 했던 그 인형 막 살거다. 1,000원 아이스크림 막 사먹을거다. 

어른이 되니.

그 인형, 40만원 이나하네..!!
<그.. 돈 40만원에 흥미 사라짐..>

천원 아이스크림.. 없어졌어. 양도 작아졌어.




4. 어릴 때 봤던 [둘리] / [톰과 제리]


고길동씨 재평가!!..
둘리는 진짜 아휴..

톰과 제리 너무 잔인해.. 1톤 해머로 막 때리고. 전기톱도 나와..
이런 잔인한걸 웃으면서 어째 봤지?



5. 잠을 자지 않으면

유딩때는 잠 안 자면 큰일 난다고 선생님이 그랬다.


직딩 되니 철야 3일은 괜찮은 거구나 싶었다.


직딩 00년 되니 이젠 철야하면 죽겠구나 싶다.




6. 휴일에는

10대 20대 때는 밖에 나갈 생각 뿐

직딩되어 휴일은 이불쏙!!



7. 방이 어지러우면

어릴때는 엄마가 잔소리는 하지만 깨끗
<내가 방을 어지럽힌다는 자각은 있었다.>

직딩되어 혼자사니 방안이 카오스.
<정리해놓으면 뿌듯함.! 그 카오스 안에서도 찾을건 잘 찾아서 씀>



8. 엄마도 여자!!

자는데 엄마가 막 깨운다..

나 :  <비몽사몽>
엄마 : 저거 사.

음? 엄마는 홈쇼핑에서 마지막 찬스!! 세일을 보고 계셨다.

6개 세트에 보너스 2개 추가하는 화장품.


자다 깨서 홈쇼핑 어플을 까는데.... 5시 반..
<휴가 때 쉬러 갔는데 새벽기상이 웬 말이오!>


하긴 엄마도 여자지.

엄마가 하는 말,  3시에 화장실 다녀오면서 TV 켰는데 그때는 바지 세일하는거 샀으면 했는데 너 자니까 그냥 꺼버렸다고..

그때 깨우나 5시에 깨우나 차이 없슈. 깨워요~


9. 대학때 배운건

사회에 나와서 어떻게 써야 할지 모르겠더라. 거꾸로 사회생활 하고나서 대학에 갔다면 정말 공부 열심히 하겠다 싶다.



10. 면역력

감기나 뾰루지는 자가 면역력으로 잘 나았는데. 어른이 되면 면역력이 날 살리는게 아니라 내가 면역을 만들어야 한다. 면역 믿다가 골골골.



어른이 되서 느끼는점 있나요? 어떤게 있나요?




개인적인 경험에 의한 의견과 느낌을 적었습니다. 
공감은 글쓰는 힘이 됩니다.
재미있게 읽으셨다면 페이지 안의  하트 ❤ 를 눌러주시면 좋겠습니다.
  (특정 국가와 단체, 상품의 왜곡된 표현이 있을 수 있습니다. )

★답글도 매우 환영합니다.  감사한 의견에 제가 배울 수 있다면 좋겠습니다.





Posted by 회사원 후미카와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공감 백배....ㅎㅎ

    잘 보고 갑니다.
    즐거운 휴일 되세요^^

    2019.05.05 05:32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2. 하나하나 읽어보니
    재미있고 공감이 가네요..
    아침에 살포시 웃고 갑니다.. ^^

    2019.05.05 07:39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3. 비밀댓글입니다

    2019.05.05 08:03 [ ADDR : EDIT/ DEL : REPLY ]
    • 아이들에게는 권선징악이라는 취지라던데 지금보면 너무 무차별 폭력적이라 걱정이 되기도 해요.
      만화보지 밀라던 어른들 말이 생각나요

      2019.05.05 21:36 신고 [ ADDR : EDIT/ DEL ]
  4. 딱 제이야기에요 ....

    2019.05.05 08:46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5. 취준생 신분으로서 아직은 친구들과의 경제능력 차이가 없지만 나이들면 그렇게 될 수 있다는게 조금은 두렵기도 하네요 ㄷㄷ

    2019.05.05 11:59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6. 지젤

    공감..가는 글입니다.ㅎㅎ

    2019.05.05 15:24 [ ADDR : EDIT/ DEL : REPLY ]
  7. 어릴 때 무슨 생각으로 둘리와 톰과 제리를 봤을까요...?
    성인이 되면서 톰과 고길동 아저씨가 왜 그렇게도 짠하고 안쓰럽던지...!
    톰과 제리랑 둘리는 크면서 다시 생각하게 하는 애니였던 것 같아요.
    면역력은 진짜...! 정말 상처도 잘 안나을 정도로 엉망이 되네요.^^;;

    2019.05.05 21:10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크면서 다시 안보는 애니인데 어느날 보면 웃을수 없는 장면이 너무 나와서 동심이 피괴되었나 싶기도 하고 바르게 자란건가 싶기도 해요
      면역은 다시 만들려고 돈들이고 있습니다 홍삼에 요가에 돈으로 면역을 그냥 샀으면 ㅎㅎㅎㅎ

      2019.05.05 21:41 신고 [ ADDR : EDIT/ DEL ]
    • 전 산삼, 인삼같은 삼들어간 제품은 한약으로 먹는 거 아니라면 몸에 덕이 되는 체질이 아니라고 저희 집에선 저한테 먹이려하지 않네요.^^;;
      저도 면역은 살수만 있다면 그럴 것 같아요.^^;;

      2019.05.05 21:49 신고 [ ADDR : EDIT/ DEL ]
  8. 예전엔 이틀밤 새는건 가뿐했는데, 요즘은 새벽2시를 넘기기도 힘드네요...ㅠㅠㅠ
    게다가 주말엔 밖에 나가서 놀기 바빴던 어린 시절과는 다르게, 정말 요즘은 이불 집 끝........ 따하하하핳ㅎㅎㅎㅎ

    2019.05.05 22:44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9. 끄덕끄덕 하면서 읽었어요~
    특히 고길동 재평가에서 빵~~ㅎㅎㅎ
    울 아들은 커서 보니 고길동이 엄청 착한사람 이라고 하더라구요..
    만화영화 뿐 아니라 동화도 아이들이 읽기에는 너무잔인하다는 생각을 하게 되더라구요..
    정말 변치 않을 것 같던 친구를 잃었을 때가 젤 마음이 않좋았구요..

    2019.05.05 23:17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그쵸 애들보는 만화가 너무 폭력적이라 걱정되기도해요
      제가 멀리 살아서 친구들과 멀어지기도 했어요

      2019.05.06 20:02 신고 [ ADDR : EDIT/ DEL ]
  10. 후미카와님 저도 나이를 먹으면서 많이 공감하게 됩니다.후미카와님언제나 파이팅!!

    2019.05.06 00:05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11. 아이들 시선과 어른의 시선 많이 달라짐을 저도 가끔 느낍니다.
    어릴때는 그렇게 넓고 멀어 보였던 학교 가는길이 성인이 되어 보니
    왜 그리 좁은길이고 가까운지..
    공감가는 내용들이 있습니다.^^

    2019.05.06 06:49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12. 저도 그렇게 생각합니다.

    2019.05.06 19:24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13. 매우 공감가는 글이네요. 경제적인 차이로 인해 멀어진다는건 좀 슬픈데 사람이 한단계 한단계 성공해 나갈때마다 인간관계도 계속 변하고 떨어져 나가기도 하고 새로운 사람이 붙기도 하고 그런 반복이 일어나는건 어쩔 수 없는 건가봐요.

    2019.06.06 02:15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그러지 않은 사람이 더 많아요 걱정 말아요~ 제 주변인은 파산 수준이었던거라 연락 끊어지고 힘든일이 있었어요

      2019.06.06 23:56 신고 [ ADDR : EDIT/ DEL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