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본 회사 생활2019. 10. 25. 00:02

여러번 포스팅한 적이 있지만, 약간 일본 우익이기도 하고

한국까기 아니지.. 모두까기 장인인 부장.

 

한국 음식 맛없어 라는 발언이나

화장품 일본 생산으로 실패의 쓰라림을 맛보거나

사원들의 놀림거리가 되기도 하지만

 

부장은 어떤 트러블에도
사원을 질책하지 않는다.

 

 

 

보통의 사람들은 어떤 문제가 발생 하면

 

 

누가 그랬어

누가 이렇게 하라 그랬어

어떻게 할거야

뭔 일을 이딴식으로 처리해!

니가 책임질거야?

대*리는 장식으로 달고 있어?

시말서 써와~!!

-- 이 흐름으로 진행되어 돌림빵 질책을 당하는게 기본 루틴인데.

 

우리 부장은 그런 말은 전혀 쓰지 않는다.

사원을 질책 하지 않고 문제만 해결하면 만사 태평이다.

 

예를들어, 실수로 납품이 안됐을 때 거래처에서 연락이 오면

"00상품 00사에 도착 안했데.. 지금 지금 보내 빠른걸로"

그러곤 거래처 담당자에게 웃으며 (바보미를 보이며) 전화로 해결한다.

 

영업 스킬이기도 한 바보미

때문에 거래처도 부장을 혼쭐을 내지 않는다는데.

 

하긴, 보통 루틴으로 사원을 질책한다고 문제가 해결 되는건 아니니까

부장의 방법이 훨씬 문제 해결이 빠르다.

그리고 회사내에서 큰소리가 나지 않기에 잘못한 사원이 당황하지 않고 실수를 알아채고 바로 대처 하거나 사죄도 빠르다.

 

사원의 입장에서는 그런 부장이 고맙다.

자신이 실수와 잘못을 알기에...

 

그리고 실수한 본인이 거래처에 사죄전화를 하기 보다

담당자인 부장이 직접 전화하여 실수한내용을 천천히 설명하며

"그럼 어째요 이리된걸. 취소할거에요? 그러지마요.. 허엉.~~ "

이런 패턴으로 무마가된다.

 

 

단. 우리 부장은 자신이 천재이고 잘나가고,
다른 사람은 다 몽충하다고 생각해서 그렇다는데

<진짜다. 입버릇 처럼 자신은 천재라고 한다. >

뭐.. 저런 사람이 다있어.. 헐.!~~ 하지만

그런 상황(사원의 실수로 회사에 폐가되는 상황)이되면
가끔은 몽충해져도 좋은 사원이 된다.

 

 

 

 

 

 


 

개인적인 경험에 의한 의견과 느낌을 적었습니다. 
공감은 글쓰는 힘이 됩니다.
재미있게 읽으셨다면 페이지 안의  하트 ❤ 를 눌러주시면 좋겠습니다.
  (특정 국가와 단체, 상품의 왜곡된 표현이 있을 수 있습니다. )

★답글도 매우 환영합니다.  감사한 의견에 제가 배울 수 있다면 좋겠습니다.

 

 

 

Posted by 회사원 후미카와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정말 사랑받을만한 상사인데요. 한국까기 아니 모두까는것만 제외하면은..^^

    2019.10.25 03:58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2. 존중받을만한 부장님이시네요.
    이왕 벌어진 일...나무란다고 되는 일이 아니니...ㅎㅎ

    잘 보고갑니다.
    즐거운 주말 되세요

    2019.10.25 04:35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다른건 실수도 많고 잘 까묵고 그러는 사람인데 그런걸 알아서 그런지 직원의 실수에 화내지 않아요. 그거 하나 좋음 ^^

      2019.10.25 15:02 신고 [ ADDR : EDIT/ DEL ]
  3. 제 직장 생활할때가 생각납니다.
    상사였던 그 사람은 지금 어떻게 살고 있을지 궁금해 지는군요..

    2019.10.25 06:54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다.. 다들 잘 살고 있겠죠 ^^ 제 오래전 상사..(아주 ..아주 히스테릭하던 상사)도 잘 지낸다고 하더라고요 ^^

      2019.10.25 15:03 신고 [ ADDR : EDIT/ DEL ]
  4. 좋은 방법일 수도 있겠네요.
    화내고 서두른다고
    안 될 일이 되는 건 아니니까요.
    어쩌면 더 현명한 것일 수도 있겠지요.
    다른 사람은 하고 싶어도 그렇게 못하지만요..ㅎㅎ

    2019.10.25 07:02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5. 사람마다 업무스타일도 있고
    성격이 다르긴 하지만
    직원입장에서는 좋아보이는 상사이기도 하지만
    한편으로는 웬지 2%부족함이 느껴지는건 웬일일까요?.. ^^

    2019.10.25 07:31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6. 지젤

    그런 상사 한사람 정도 있는것도 괜찮은것 같으네요 금요일입니다.오늘도 잘보내세요

    2019.10.25 07:36 [ ADDR : EDIT/ DEL : REPLY ]
    • 태풍은 멀찌감치 있는데 비는 태풍급으로 오면서 찬바람이 부네요.. 잔뜩 흐린날이지만 저만 신났어요~ ^^

      2019.10.25 15:01 신고 [ ADDR : EDIT/ DEL ]
  7. 멋있는 상사분이시네요
    일도 잘 처리되고 아래직원들도 실수안하려고 할거같아요

    2019.10.25 08:13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8. 프로세서 & 평준화가 중요하죠..
    그리고 책임 과 권한도 명확히 해야겠죠..ㅋㅋ
    잘보고 갑니다

    2019.10.25 08:32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크게 막중한 뭐 그런 업무는 별로 없고.. 미스가 있으면 고치면 되는데 너무 완벽을 할만한 사항도 아니고용..

      2019.10.25 15:04 신고 [ ADDR : EDIT/ DEL ]
  9. 좋은 부장님이신듯합니다. ㅎㅎ

    2019.10.25 08:48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10. 글을 읽으며 참 단단하신 부장님이라는 생각이 많이 들었습니다.(부장님은 천재인걸로 ㅋ)

    게으르거나,배우려 하지 않고, 책임지지 않으려는 사람들이 대부분인데
    이 분은 자기관리가 기본적으로 잘되신분이라는 생각이 많이 드네요.

    직장에서도 이런분이 있으면 참 좋더군요. 후배입장에선 개인적으로 존경하는 사람들도 많을듯 합니다.

    다 떠나서~
    일단 기본적으로 회사 분위기가 그 분으로 인해 밝을것 같단 생각이 드네요~ ㅎㅎ

    2019.10.25 15:29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ㅋㅋ 그냥 세상 태평해 보이긴해요. 자긴 천재인데 가끔 실수하는거라는데.. 성격이 좀 시트콤이에요.
      회사에 전화와서 막 이거저거 말하다가... 갑자기
      내 핸드폰 회사에 두고왔나?? 가방에.. 없네.. 얼래??
      ----> 지금 들고있는 핸드폰이 그건디요~~! 라고 말하면
      갑자기 전화가 뚝 끊어져요. 들고 확인하려했던건지....
      천재나 몽충이나 종이 한장 차이.

      2019.10.25 15:41 신고 [ ADDR : EDIT/ DEL ]
  11. 화부터 내는것보다 훨 좋은데요 저런분 밑에서 일하고 싶네요 ㅎㅎ 미안해서라도 실수 더 안할 것 같아요 ㅋ

    2019.10.25 21:54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