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본 이야기2021. 1. 18. 00:01

 

 

 

일본 15년.

한국에선 잘 몰랐던 일본에서 새로 생긴 경험들이 생긴다.

 

 

 지진의 진도를 알 수 있다.

예전엔 땅이 진동 상태이면
으악 지진이다.. 불안해 이 생각뿐이었는데

이제는 진도 3이네..
진도 4 정도 될 거야.. 하며 서로 맞춰보고
뉴스로 지진 속보를 확인하며,

맞네 진도 3이야
진도 4는 되겠어 라며 진도를 맞추며 뿌듯해한다.

10년 지나가면
다테 유레 (수직 지진), 요코 유래 (수평 지진)도 구별이 가능해진다.

참고로 한국의 진도 수치와 일본의 진도 수치는 다르다.
한국의 3 혹은 진도 4는
일본의 2 혹은 3 정도 된다.

 

 

 

이미지 출처: https://blog.naver.com/poupille/220774113874

 

 

진도 비교/ 정리 블로그 링크 : blog.naver.com/muraoka79/220811699151

 

 

너무 지진이 자주 일어나기에 일본에서 작은 지진은 별거 아니다.

일본에 살면서 지진에 익숙해지면 이렇게 된다.

한국 사람 : 어? 일본에 규모 9.1? 큰일이네! 일본 이제 끝났어!
일본 사람 : 오늘은 라면이나 먹을까?

일본 사람 : 어? 북한이 미사일 발사? 한국 전쟁나?
한국 사람 : 치킨 시켜먹자.


이런 느낌.

 

하지만 일본 사람들도 공포심을 느끼긴 한다.

매일 지진을 경험하다 보면, 정말 큰 지진이 온다 온다 온다 하니까 그게 스트레스인 거다.

특히 311 동북대지진을 경험한 사람들은 그때의 스트레스를 잘 알기에

더 무섭다.

주기적으로 발생한다는 큰 지진이 두건이 있는데..

그게 같은 날 올 수도 있고,,

지진만 문제가 아니라..

 

후지산은 활화산임. ㅠ

 

 

 부자 나라라는 환상이 깨짐

예전엔 일본 부자나라, 선진국 이런데

절대 아님

일본은 그냥 별거아닌걸 아주 예쁜게 포장한 선물같은 이미지일 뿐.

 

포장 뜯어보면,, 에게~~ 하게됨.

특히 일반인들의 생활이 너무나 열악함.

 

정말 외국의 경제 전문가가 말한 것처럼 일본은

거리에 총들고 다니게 될 정도로 이상해질 듯..

 

일본에 와본 사람들은 알겠지만 전철 타보면,
헤진옷, 헤진가방, 닳고 닳고 닳은 신발
오래된 물건 너무 많음.

멋이 아닌것이란걸 알게됨

500엔 벤또에 목숨걸고, 못 사면 분노함.
먹는거 보면 불쌍함.

입맛이라고 할 수도 있지만..
280엔 짜리 맨 우동에 튀김 부스러기 엄청 올려 먹는 사람 많음
(혈관이 찌그러질듯한.. 느낌.)

흔한 우동집 토핑 (튀김 부스러기)

 

 

 매국노가 되는 것은 아니다.

일본에 오래 살면 매국노가 된다는 말을 많이 듣는데
뭐 일본 생활이 좋다고 말은 할 수 있지..
잘만 살면 되는 거니까.

근데 매국노? 가 되는 사람도 있겠지만.
살다 살다 정드는 나라가 새로운 고향이 된다고 하지만
이 나라는 점점 정 떨어짐

그리고 많은 일본인들을 만나면서
나는 괜히 투사...
아니지 나는 투견이 됨.

다 물어버릴 거임.

 

 

 소식, 원푸드 식사

물가와 월급의 반비례..
하긴 물가도 그리 오르는 것도 아니지만
혼자 살아 그런지..
식당에 가도 조금씩 나오는 식사량에 그냥 소식하게 됨.
장을 봐와도 반찬을 많이 만들지 않고
그냥 원푸드식으로 먹게 됨.....

그러나 김치랑 라면은 비축함

 

 한자 읽을 때 이러나저러나 읽힘

어느 커뮤니티 가니까
目를 목으로 안 읽고 메라고 읽는다고

한국의 伊 씨 뉴스를 보며
이 씨라고 읽음 伊藤이토우라고 하니까

 

 스위트 달달이가 식상해짐

처음 왔을 때는 케이크, 빵, 멋진 스위트에 푹 빠지고
뭐 이리 맛난 거 천국인가 싶었는데

그게 많아지면 식상해짐
이거나 저거나 다 비슷한 맛 남.
그러니 한국식 스위트가 이제 인기를 얻는 것 같기도 함

 변태나 이상한 사람에 무덤덤

뭐 저런 사람이 다 있나 하며 신기했지만
너무 많으니 그게 보통이 됨

그리고 일본 사람들 아무도 이상하게 안 보고 그런가 보다 함
그러니 그런 사람 보면 한번 쳐다보고 다시 폰 보고 말게 됨

다 벗고 난동을 부려야 눈길이라도.. 가지..
변태도 그냥 또 왔군 그 정도
고래고래 소리 질러도 피하고 지나감

그게 일본 
노터치!

멀쩡한 변태 이야기는 나중에 새로 포스팅으로 올릴 예정.

 

 전문 서적이 만화책

경제학 책이 만화책으로 나옴
유명 소설이 만화책으로 나옴
법전도 만화책으로 나옴


긴 글로 된 책 읽기 싫어짐 ㅎㅎㅎㅎㅎ


나이 지긋하신 분도 소년 점프를 들고 읽음
양복 말끔히 입고 만화책 보는 직장인

포스터, 광고, 전단지에 일러스트 없으면 읽기 어럽다고 화냄 친절함이 없다고 해석함

흔한 자위대 모집 포스터
이거 역에 많이 걸려있는데
볼 때마다 하아아아아아 ㅎㅎ


 

 

이거 보고 자위대에 환상을 가진 않겠지만
눈이 얼굴의 반을 차지해야 가는데도 아니고 ㅎ

이거보고 지원하는 사람이 있으니까 계속 이런 포스터가 나오는거 아닐까???

 

 



흔한 택배회사 광고

 

 

흔한 주식 전문 서적



친절함이 묻어나오는 알기쉬운 주식 관련 서적

이런류의 책이 많이나옴

 

 

 

 

 

 


 

개인적인 경험에 의한 의견과 느낌을 적었습니다. 
공감은 글 쓰는 힘이 됩니다.
재미있게 읽으셨다면 페이지 안의  하트 ❤ 를 눌러주시면 좋겠습니다.
  (특정 국가와 단체, 상품의 왜곡된 표현이 있을 수 있습니다. )

★답글도 매우 환영합니다.  감사한 의견에 제가 배울 수 있다면 좋겠습니다.

 

Posted by 회사원 후까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일본의 지진 계측하는 수치? 그게 세계 공용이 아니라 독자적이라는 말이 있더라구요. 한국에서 진도 5~6도라면 일본은 이미 눈에 보이는 피해가 있다고...!^^;;;
    일본에 산다고 매국노면 그 시절에 자기 나라를 다른 나라에 팔어버리 그 삐리리들은 뭔지...! 좀 그래요.ㅡ.ㅡ
    변태이야기 하시는 걸 보니까 예전에 제가 변태놈 봤을 때 후까님의 그러려니 해요~ 하듯 말하시는 것이 기억나요.
    정말 그때 불쾌하고 원치 않게 그럴 걸 봤다는 억울함에 저 골목길 하나 끼고 약국 옆에 있는 편의점에 가서 가위사들고 나올 뻔 했잖아요^^

    2021.01.18 01:36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2. 예전에 일본친구가 독일사람이 일본사람이랑 똑같다고 했는데, 느끼시는게 왜 제가 독일에서 느끼는 거랑 비슷한 기분이 드는건...왜 때문일까요..하하

    2021.01.18 05:12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3. 위기의식이란게 그런거 같아요
    외부에서는 위험해보이지만 안에 있는 사람은 못느끼는... ㅎㅎ

    2021.01.18 06:12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4. 누가 일본은 나라는 부자인데, 국민은 가난하다는 이야기가 느껴져요.

    그리고

    일본의 멀쩡한 변태 이야기가 심히 기다려집니다~

    2021.01.18 06:21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5. 부자나라 가난한 국민 ㅠ_ㅠ
    우리나라도 그렇게 따라갈까봐 걱정도 되고 경계해야 되는 것 같아요.
    튀김 부스러기는 몇개만 올려야 맛있는데! 일본인은 그냥 소식하는 줄 알았는데 저런 이유도 있었나 싶고...
    뭔가 만화가 일상에 접목되는건 사람들의 환상이 아닐까 싶어요. 이상을 표현하기에 현실과의 괴리가........... -_-

    2021.01.18 09:28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6. 후까님일본에사시면서 여러 문화적인 충격을 받았을 것 같습니다.후까님언제나 화이팅!!

    2021.01.18 13:55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7. 이것이 진정한 15년 일본살이 짬바인가요?! ㅎㅎ 진도 맞추는걸 한국의 상황과 비교해 주신거 보니 쉽게 이해가 갑니다 ㅎㅎ

    2021.01.18 22:41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8. 답답한 부분도 많지만 만화광으로서 만화 문화가 좋아보이는 건 어쩔 수 없네요ㅎㅎ 지진은 생각만 해도 무서워요. 적응 되는 게 신기...ㅠㅜ

    2021.01.20 17:31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9. 일식 오리사를 꿈꾸며 학원을 다니고 있는 일린이입니다.
    일본 관심이 많아요ㅠㅠ
    구독하고 갈게용

    2021.01.29 14:33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10. 나그네

    와...한자 부분ㅋㅋㅋ 취미로 일본어 공부중이라 당연한 듯 메랑 이로 읽었는데 뭐가 문제인지 한참 보고 있었네요 ㅎㅎㅎ

    2021.02.14 08:23 [ ADDR : EDIT/ DEL : REPLY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