마음공부2019.01.24 00:07

나이가 들어도 눈물샘이 마르지 않는다.

책을 봐도, 드라마만 봐도, 광고를 봐도 조금 슬프거나 감동적이면 찔끔찔끔 눈물이 난다.

감정이 자연스럽게 나오는 것은 물론 좋은 거지만 아무 때나 막 눈물 나면 창피하기도 하다.
근데 요새는 아무 때나 막 눈물이 나와서 감정 조절도 필요한 듯 하다.

전철 안에서 누군가의 사진을 보다가 갑자기 왈칵 눈물이 나서
고개도 들어보고 창밖도 보면서 참아봤지만 이미 주르륵 흘러버려 눈물 닦기도 한다.
마주 보고 서있던 사람이 걱정스러운 눈으로 쳐다본다.

마스크로 가리고 손수건으로 눈을 가리며 대충 수습을 하였다.


출처: pakutaso.com



이런 두부 멘탈로는 어떤 자극이 들어오면 눈물이 왈칵 왈칵이라 정상 생활이 힘들다.


이런 경우 나는 뇌에게 슬픔을 느끼지 말라는 신호를 보낸다.

가장 좋은 방법은 웃는다. 소리를 내서 웃지 못하는 경우는 표정으로 입꼬리만 올려도 어느 정도 효과는 있다.

웃는 얼굴을 하면 뇌는 즐겁다고 느끼기에 신기하게 눈물이 멈추는 효과는 있다.

出典 egawomsiete

면서 웃는다 이상한 표정이 되지만 웃음 짓는 얼굴이 되면, 눈물은 좀 멈춘다.


그래도 눈물샘은 감정보다 빠르게 반응하기에
활짝 열린 눈물샘에 그렁그렁한 눈물을 숨길 수 없다.



한 번은 친구네 집에 가서 밥을 먹는데,
드라마를 보면서 고기를 굽고 있었다.

저녁에 하는 드라마는 뭔 사람이 병에 걸리고 가족들이 슬퍼하고 그러다 떠나고
그럼 배우들이 울고 그걸 보는 나는 따라서 울고..


고기 쌈 싸는 중에 큰일 났다. .. 눈물샘이 활짝 열리기 시작한다.

(......  ..... 노노노노 ..... .... ... 웃자 웃자.. )


친구는 TV를 보며 쯧쯔.. 죽을 거 같더라.. 그러는데

나는 고기 쌈을 싸며
나 : 아하하항 흐흐흐 저 아저씨 죽었네 히히히


친구는 드라마 보다가 나의 기이한 현상을 보며

친구 : 저 슬픈 장면에 왜 웃어.. 슬프잖아 뭐야. 사이코패스야?


저는 슬픔을 참다가 사이코패스가 되었습니다.


눈물을 참는 기술이 있나요?
어찌하면 툭하면 개방되는 눈물샘을 조절 할 수 있을까요?




개인적인 경험에 의한 의견과 느낌을 적었습니다. 
재미있게 읽으셨다면 페이지 안의  하트 ❤ 를 눌러주시면 좋겠습니다.
  (특정 국가와 단체, 상품의 왜곡된 표현이 있을 수 있습니다. )

★답글도 매우 환영합니다.  감사한 의견에 제가 배울 수 있다면 좋겠습니다. 


Posted by 회사원 후미카와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눈물이 날때는 울어야죠. 그래서 스트레스도 풀립니다.
    눈물 참지 마세요. 참고 웃으려다가 사이코패스 되셨잖아요.^^;

    2019.01.24 05:10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2. 나이들면 눈물이 많아집니다.
    그만큼 감성적이 되는것 같습니다.
    눈물이 나올땐 자연히 눈물 나오게 하는게 좋지 않을까 싶습니다.

    2019.01.24 06:35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3. 울고싶은 감정에 마음껏 우셨으면해요 눈물과울음은 참지않으셨으면 해요

    2019.01.24 06:39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4. 유성화원이라는 드라마에서
    F4중 레이라는 주인공이
    울고 있는 여주인공에게 말합니다.
    '눈물이 나면 물구나무를 서봐~
    그러면 눈물이 흐르지 않을테니!'
    순간 손이 오그라듬을 느꼈지만
    맞는 말이긴 하지 않나요~^^ㅋㅋ

    2019.01.24 08:10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5. 후미카와님해외에 있다보니까 다른 사람들보다 슬퍼질때가 많은 것 같습니다.후미카와님언제나 파이팅!!

    2019.01.24 11:23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해외에 혼자라서 울고다녀도 뭐랄 사람도 없고. 가족들이 같이 있으면 뭔일인지 막 궁금해 해서 난감합니다. 궁금할 것도 없는 눈물샘 개방일 뿐.

      2019.01.24 11:58 신고 [ ADDR : EDIT/ DEL ]
  6. 살면서 여러 죽음을 겪고 그러다보니 가공된 것에선 눈물이 안나요;; 남편이 독하다고;;; 리얼다큐는 슬픈데로 눈물이 나는데루~~~ 울리겠다 작정한 작품들은.... 그렇구나 하고 봐버립니당.^^;;;;

    2019.01.24 11:47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강하다!!.. 오왕.. 강철멘탈. 부러워욤
      영화나 다큐나 작정하고 울리겠다하면 음악만 깔려도 울렁울렁 울컥하는데.. 저도 강해지고 싶어요.

      2019.01.24 11:57 신고 [ ADDR : EDIT/ DEL ]
  7. 자기 감정을 잘 돌본다는 것이 정말 중요하다는 것을 또 한번 느끼네요.
    주중에서 가장 힘들다는 목요일이네요.
    조금 더 여유로운 하루가 되시길 빕니다^^

    2019.01.24 11:51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8. 비하란

    나이드니까 기분은 안 슬픈것 같은데 눈에 눈물은 줄줄 흐르는 일도 생기더라구요.
    슬픈 영화를 보면서 입은 에이~저 장면에서 저러면 신파지~ 이렇게 말하는데 눈에서는 눈물이 줄줄~ 나는 내가 슬픈지도 몰랐나봐요. 눈만 그걸 알았나봄..

    2019.01.24 15:59 [ ADDR : EDIT/ DEL : REPLY ]
  9. 텔레비젼에 슬픈사연을 안고 슬픔을 억누르는 사연을 보아도 울고 ...연애인중 우는 장면을 보아도 울고,
    엄마의 슬픈 이야기만 나와도 울고, 동물들의 딱한 사연만 나와도 울고 나이탓인가 하면서 울고..
    좋은 정보로 치료 하여 보겠습니다....^.^

    2019.01.24 19:53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10. 저는 30대 초반의 남자지만...
    와이프보다 감정이 풍부(?)해요 ㅎㅎ

    와이프가 저보고 "오빤 여자로 태어났어야해" 라고 말하곤 하는데요 ㅎㅎㅎ
    저는 그냥 슬픈거 보면 울고 재밌는거 보면 웃으며 삽니다 ㅎㅎ

    그렇게 감정을 한껏 쏟으면 기분도 좋고 말이죵 ㅎㅎㅎ

    2019.01.24 23:00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11. 후미카와님 덕분에 오랫만에 소리내서 웃었네요..
    슬픔을 참다가 싸이코패스가 되다니...
    저도 요즘 눈물이 많아져 걱정인데, 후미카와님을 본받아 슬플때 웃어야겠어요^^ ㅠㅠ

    2019.02.13 21:09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