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말이다.

12월이면 일본 사람들은 신세를 진 사람 혹은 거래처에 오세보라는 선물을 보내고

내년 1월 1일 아침에 연하장이 도착하게 하려고, 연하장을 미리 써서 보낸다.

 

회사에 있으면 한 여름의 쥬겐, 겨울의 오세보를 받는데

대부분 멋진 과자 같은걸 보내주기에 나만 살찐다.

 

왼쪽 오쥬겐 (여름에 보내는 선물) 오른쪽 오세보 (겨울에 보내는 선물)

 

뭐 다 이런 달달한게 많이 온다.

쥬겐이나 세보를 받고 보내는 건 별 일 아닌데

 

연하장 쓰는 게 이게 또 일이다.

안 보낼 수 없다. 

연하장 한 장 못 받는 사람은 인간관계를 생각해 봐야 할 정도니까..

 

얼굴 한번 보지 못한 센다이에 사시는 83세 고객님도 나와 몇 번 통화했다며 나에게 연하장을 보내주신다.

절친 히로코상은 매해 남편분과 다녀온 여행지에서 찍은 사진을 디자인해서 연하장을 보내주신다.

히로코상 따님은 새로 태어난 아기 사진으로 꾸며주기도 한다.





잘 아는 사람들에게는 일상을 기록한 사진으로 연하장을 만들어 보내는 경우가 많은데

덜 친한 경우는 그냥 편의점이나 우체국에서 판매하는 엽서로 보내기도 한다.

그런 경우 좀 성의 없다고 느껴진다고 간단한 디자인이라도 꾸며서 프린터 해서 보내주는 경우가 많다.

 

 

그럼 이 연하장을 언제 보내느냐?!!

우체국은 일본 전국의 연하장을 모아서

1월 1일 새벽에 각 가가호호에 배달하기 위해 시스템을 갖춘다. (알바 작전)

 

때문에, 취합의 시간이 필요하기에 대부분

12월 25일 전까지 우체국에서 연하 엽서를 보낸다.

그럼 1월 1일 배송해준다.

그 이후가 되면, 1월 1일 아침 배송은 어려울 수 있고,

연휴 끝난 1월 3일 혹은 1월 5일쯤에 도착하게 되니까

조심해야 한다.

저 우표 아래 연하라는 글씨가 없으면

12월 25일까지 우체국에 가져가도 12월 26일 배달해주기도...(일반 우편 취급)

 

때문에..

각 집에도 연하장 발송 시스템이 잘 되어 있다.

일단 가족 각자의 연하장 디자인을 하고.

보낼 사람들의 주소를 엑셀로 정리를 해서 전용 인쇄 프로그램을 돌리면

프린터에 세팅된 엽서에 자동으로 주소가 인쇄되어 나온다.

이걸 각 가족별로 하는 것이다.

그리고 기본 디자인에, 볼펜으로 간단히 한 마디씩 적어서 보내기도 한다

 

[새해 복 많이 받으세요] 이것만 쓰면 밋밋하니까

[00 짱 작년에 00 해서 00 했어. 그래서 올해는 00해.] 뭐 이런 식으로

 

단! 상대방은 1월 1일 아침에 받는 연하이고, 쓰는 사람은 12월에 쓰는 거라

쓰는 사람은 1월 1일 날 받는 사람의 입장을 생각해서 쓰는 거다.

과거의 일 보다 미래의 희망을 적는 거다.

 

 

 

서점에도 연하장 디자인 북들이 많이 나왔다.

연호가 바뀌었고, 내년 쥐띠해의 일러스트 등  CD가 수록된 책이다.

 

그리고, 주소를 엑셀로 정리하면 자동으로 프린터에 전송해서 엽서 한 장 한 장에 각 주소를 인쇄해주는 프로그램도 판다.

 

연하장에 관련한 책만도 책장 하나를 다 차지할 정도..

엽서는 옆 책장에 판다.

 

암튼 이런 엄청난 아~~트를 해서 보내야 하기에

나도 올해 뭘 디자인해서 보낼까?? 하고 고민이 된다.

 

 





 

 

 


 

개인적인 경험에 의한 의견과 느낌을 적었습니다. 
공감은 글쓰는 힘이 됩니다.
재미있게 읽으셨다면 페이지 안의  하트 ❤ 를 눌러주시면 좋겠습니다.
  (특정 국가와 단체, 상품의 왜곡된 표현이 있을 수 있습니다. )

★답글도 매우 환영합니다.  감사한 의견에 제가 배울 수 있다면 좋겠습니다.

 

Posted by 회사원 후까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이전 댓글 더보기
  2. 상품에도 연말 분위기 나는군요.
    잘 보고가요

    2019.12.12 06:01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3. 뭔가 되게 힘들겠지만 받으면 기분이 좋을거같긴하네요 ^^

    2019.12.12 06:56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4. 예전에는 우리나라도
    카드와 연하장 보내는 게
    큰일이었던 것 같은데
    요즘은 거의 사라졌네요.
    좀 힘은 들어도 연하장을 주고받는
    문화는 좋은 듯합니다.
    1월 1일에 맞춰 배달해 주다니
    서비스 만점이네요..^^

    2019.12.12 07:16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문화로 자리 잡으니까 지속된거죠 서로 보내니까요. 보내면 답장 이런 개념이 아닌거죠

      2019.12.13 15:38 신고 [ ADDR : EDIT/ DEL ]
  5. 일본에는 아직도 연하장 문화가 활발하네요
    한국에선 이미 오래전에 사라진 연하장인 것 같아요
    손수 만든 연하장 보내던 시절이 그립습니다.. ^^

    2019.12.12 07:45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그게 한국은 받으면 답장할게 이런 생각이 우선인듯. 먼저 보내는 사람도 답장이 없으니 별로인듯 그래서 사라진게 아닌가 싶어요.

      2019.12.13 15:39 신고 [ ADDR : EDIT/ DEL ]
  6. 한국은 종이 연하장이 없어진지가 한참 된것 같습니다
    그후 카톡으로 많이 보내고 받고 했는데 그것도 좀 시들해 진것 같아요..
    정성이 깃든 연하장 받고 보내고 하고 싶네요^^

    2019.12.12 07:58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일본도 카톡 라인으로 연락 하는 사람 많아요 그래도 가족이 다샅이 연하장 뽑는 날도 사진 찍는 날도 있다고 들었네요.

      2019.12.13 15:40 신고 [ ADDR : EDIT/ DEL ]
  7. 일상을 기록한 연하장은 뜻밖이에요!! 디자인도 해야하다니 . .
    후미카와님도 연하장 준비하신다고 바쁘겠어요! 근데 저렇게 연하장 주고 받으면 서로 끈끈해지고 좀 더 정이 쌓일 것 같아요! 저도 이번에는 연하장을 준비하고 싶네요!!

    2019.12.12 08:13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8. 일본의 연하장은 우리와 많이 다르네요. 비용도 만만찮을듯^^
    구독누르고갑니다

    2019.12.12 08:57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9. 우체통 고지서 보단 때론 손편지 받고싶네요. ^^

    2019.12.12 09:24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10. 비밀댓글입니다

    2019.12.12 10:03 [ ADDR : EDIT/ DEL : REPLY ]
    • 엽서 디자인하는 어플이나 인터넷 사이트 아님 CD를 많이 팔아요. 팔아프게 주소 적는게 아니라 한장한장 인쇄 가능하니까 이 비지네스도 대박 아이템이긴 하지요 일본 일반적인 엽서 우편요금이 58엔 일거에요.

      2019.12.13 16:05 신고 [ ADDR : EDIT/ DEL ]
  11. 옛날에 우리도 연하장을 많이 보냈던 기억이 있네요...ㅎㅎ
    올해는 가까운 지인에게....좋은 전자 연하장을 보내야 겠어요..ㅎㅎㅎ

    2019.12.12 11:32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12. 일본의 연하장 전쟁 시작인가요~~
    연하장 보낸것도 받은것도 오래되었는데
    그래서 그런지 연발분위기가 덜한것 같아요~^^

    2019.12.12 12:39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일본은 연말연시가 아주 이벤트 같아요. 크리스마스 지나자마자 카가미모찌 카도마쯔 하마야 이런거 막 팔고 오세치 요리도 전쟁나죠.

      2019.12.13 16:06 신고 [ ADDR : EDIT/ DEL ]
  13. 저 어릴 때만 해도 메일이 많이 대중화되지 않아서 연말에 집에 연하장이 오거나 혹은 보내거나 했던 기억이 나요.
    우체국에는 막 편지 쌓여있는 사진 같은 거 신문나오고...
    요즘은 메일도 잘 안 보내고 카톡으로 안부전하는 게 전부인데, 일본은 아직까지도 연하우편이 활발하군요.
    정말 앤틱의 나라...

    2019.12.12 18:44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저도 많이 보냈는데 답장도 없고 보내기만 하고 그게 반복되니 지치더라고요. 보내면 답장하지 그게 아니라 서로 보내는 문화라서 오래 지속된듯 해요

      2019.12.13 16:07 신고 [ ADDR : EDIT/ DEL ]
  14. 우린 전통문화가 사라지는 전통이 있는데요. 일본도 젊은층으로 갈수록 조금씩 희미해지는 그런것이 없나요?

    2019.12.12 19:36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일본 젊은층은 할거 다해요. 신 기술 접하는 것도 빠르지만, 여름엔 전통의상 입고 불꽃놀이 가는거 좋아하고, 성인식에 소매긴 기모노 입는거 좋아하고. 암튼 현대와 전통이 공존합니다.

      2019.12.13 16:08 신고 [ ADDR : EDIT/ DEL ]
  15. 어릴때는 해마다 이맘때면 친구들끼리, 친척들간에 각종 카드를 주고 받느라 학교에서도 미술시간이면 꼭 한번은 카드만드는 시간이 있었어요.
    결국 시중에서 파는 것만큼 예쁘게 만들어지지 않아서 나중엔 다 망쳤지만 조금은 형식에 얽매인 거 같아도 그렇게 챙겨주고 챙겨받을 수 있는 상대가 있음에 감사하자는 게 연말의 진정한 의미같습니다. ^^

    2019.12.12 21:01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주고 받는게 아니라 서로 주기에 가능하지요.
      답장하려고 기다리기만 하면 1월 한 10일 쯤 도착하는 연하장 덜반갑지요. 답장하는 스트레스도 있고. 걍 톡이나 말로 때우자는 사이로 변하기도 하네요.

      2019.12.13 16:09 신고 [ ADDR : EDIT/ DEL ]
  16. 와 문화적 차이가 있네요. 여기 미국은 안그래요. 그냥 크리스마스 카드 그것으로 땡이죠 ㅋㅋㅋ

    2019.12.13 03:16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일본은 연말이 이벤트 투성이네요
      크리스마스는 캔터키 치킨하고 케잌 먹어야 하니까 편의점까지 케잌 팔려고 난리고
      연하장 판다고 난리고
      소바 판다고 난리 난리..

      2019.12.13 16:10 신고 [ ADDR : EDIT/ DEL ]
  17. 저는 일단 연하장을 보낸적인 한번도 없는데
    연하장 보내는거에 익숙한 일본인이라도 보내는것도 스트레스, 못받을까봐 걱정하는것도 스트레스일거 같습니다 ㅎㅎ

    전 다음주에 회사에서 송년회가 있네요 ㅎㅎ
    그걸로 끗! ㅋㅋ

    2019.12.13 10:09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스트레스라기 보다 소중한 사람들에게 보내는 선물이다.. 생각하면 좋지요
      저도 일본 지인들이 많지는 않아서 많이 안보내요. 때문에 연하장 보다는 선물 보따리에 연하장 넣어서 택배로 1월 1일 도착하게 합니다. 그게 더 대박이죵

      2019.12.13 16:11 신고 [ ADDR : EDIT/ DEL ]
  18. 예전에는 우리나라에서도 연하장이나 청접장 같은 건 오프라인으로 보내야 된다고 그게 성의라고 생각했는데
    최근에는 아주 어르신들이나 가까운 친척들이 아니면 카톡이나 온라인으로 보내는 경우가 많아져서 일반화(?)된 거 같아요.

    그런데 일본은 아직도 오프라인으로 정성껏 보내는 문화가 남아있군요.
    어떻게 보면 좋아보이고 어떻게 보면 답답(?)한 거 같기도 하고 그러네요. ^^

    2019.12.13 15:15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아~ 그러고보니 카톡으로 결혼 연락하는 사람 많다는 글 본 적 있네요.

      일본의 오프라인 문화는 .. 한숨 (하하하학..)
      여기 20년 이상 계신다는 한국사람도 20년 전하고 지금하고 새로 생긴건 있어도 바뀐게 없다. 그러십니다.

      2019.12.13 16:13 신고 [ ADDR : EDIT/ DEL ]
  19. 진짜 카톡 때문에 전화도 안 하게 되고 우체국 갈 일도 없어져서 아쉬워요.

    2019.12.13 16:28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그래두 카톡있으니 연락도 하게 되는거 같은데요. 요샌 전화도 안하는것 같아서 최소의 수단이 된것인지도요.

      2019.12.14 18:20 신고 [ ADDR : EDIT/ DEL ]
  20. 귀찮을수 있겠지만
    누군가를 위해 준비한다는건
    뭔가 특별해 보이긴 합니다.^^

    2019.12.17 13:40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21. 부럽네요

    저도 일본에 취직할수만있었다면...물론 여기서도 취업난에 시달리고있지만요ㅠ

    2020.01.08 19:18 [ ADDR : EDIT/ DEL : REPLY ]
    • 사는데가 다를뿐. 회사원의 생활은 비슷해요
      그리고 일본에서 자주 긴장하고 살게 됩니다 ㅋ 지진 때문이기도 하고 한국 욕 안듣게 행동하는거라든지

      2020.01.08 23:55 신고 [ ADDR : EDIT/ DEL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