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류가 일본에서 크게 히트를 하고, 한류 드라마 뿐만 아니라 한국 생산 화장품의 인기도 높아졌다.

한국 여자들이 피부가 좋다는 일본인들의 선입견과 함께 한국에서 생산된 화장품이라면 품질도 좋다고 믿고 사는 제품이 되었다.
내가 일하는 회사도 한국에서 여러 종류의 화장품을 생산하여 수입한다.

한국의 브랜드를 그대로 가져오는 경우도 있었으나, 일본 회사 기획, 한국 공장 생산이라는 컨셉으로 시리즈 상품을 일본 내에 유통 시켰다.

기획은 부장이 하지만, 뜬구름 잡는 소리로 컨셉을 잡으면, 한국쪽 공장과 연락하여 샘플을 수집하여 상품을 만드는 담당은 내가한다.

예를들어, [콜라겐이 들어간 젤리형 크림을 만들고 싶어] 부장의 기획은 개떡같이 이렇게 한줄.

그럼. 나는 한국의 크림 공장을 수배하여 위 컨셉을 알리고 제형 의뢰를 하면 공장은 찰떡같이 알아서 만들어준다.
수집한 샘플 중, 가장 괜찮은 상품에 색상을 바꾸거나, 용기나 용량 등을 정하여 생산 일정을 기획한다.

그 사이 디자인한 패키지가 나오고, 롯트 번호 인지 여부, 생산시 체크 사항 등을 모두 확인하여 공장과 생산을 진행한다.

이렇게 만들어서 수입한 상품만도 꽤 되는데, 가끔 예상치 못한 트러블이 생겨서 납기가 늦어지거나, 상품에 하자가 있거나 하면, 부장은 한국인들 일 대충한다고 궁시렁 거린다. 납기 늦는것도 거짓말 하는거라고 한다.

어. 이. 없. 다.

부장이야 실적 좋은 영업사원이기에 종종 큰소리 치는 편이지만 한국을 무시하면 영 불편하다.
개떡 기획서로 생산 과정의 실무를 담당하는 내가 한국인이고, 정성을 다해 만들어준 한국 공장에도 미안하고 더욱이 한국 무시하는 발언이 욱하고 올라오기 때문이다.

부장은 거래처에 하자에 대한 변명은 한국인들이라서 한국에서 만들어서 이런식의 변명을 내가 다 들리게 전화 하기도 한다.

그래도 일반 손님들이 재구매 한다고 전화도 많이 오고, 상품 판매 실적도 괜찮아서 그깟 부장이 한 말은 납기를 맞추지 못한 불만이려니 하고 신경 쓰지도 않았다.



부장은 작년부터 화장품 생산을 일본 공장으로 바꾸었다.
그리고선 거래처에 이젠 일본 공장으로 바꾸었기 때문에 지금까지의 트러블은 없을거라 장담을 했다.
거래처도 잘했다고 칭찬 한다고 자화 자찬 난리였다.

나야 한국에서 진행하던 일이 줄었고, 일본에서의 생산품도 문제 없이 잘 진행되면 문제 없다 생각했다.

그.. 러.. 나..

일본 공장이라고 트러블이 없는건 아니다. 오히려 한국에서 없었던 문제가 더 많이 발생했다.

첫 생산에 패키지 인쇄가 삐뚤어졌다. 그대로 생산하려는걸 사진 찍는다고 보내달라고 해서 발견했다.
그거 수정하느라 납기가 1달 늦어졌다.
(거래처에서는 일본 공장이라며? 왜? 라는 반응이 있었다. 차라리 수입이 빠르지 않음?)

두번째, 화장품 제형과 품질이 한국 공장을 따라 잡지 못한다.  지금까지 우리 상품을 오래 사용했던 손님들이 떨어져 나갔다. 그에 맞추어, 우리 제품을 취급하던 거래처도 떨어져 나갔다.

세번째, 생산 수량을 채우지 못한다. 일본이라서 재고도 납품도 확실하다던 부장의 기대와 다르게 생산 수량이 항상 모자랐던것. 이유는 생산중 불량이 너무 많아서 공장도 불량때문에 손해라고 우리쪽에 짜증이다.

네번째, 납품시에 사용하는 상자를 지정해주었는데 그 상자를 사용안하고 임시로 아무 상자나 담아버려서 우리상품인지 아닌지는 상자를 열어봐야 알 수 있었던것. (부장은 일본 공장의 대충 대충 대응이 이해가 안간데)

다섯번째, 한국에서 생산하던 화장품 데이터를 그대로 주었기에 그대로 패키지를 생산한 모양이다. 안타깝게도 일본 생산 상품이 한국에서 생산하던 상품보다 살짝 컸었던 듯.. 단상자 뚜껑이 닫히지 않는다고 되려 우리쪽에 뭐라 그런다. 부장은 나에게 왜 그러냐고 물어보는데 용기가 상자보다 크면 그렇지 왜 그렇게 했는지는 내가 알 턱이 없지 ㅋㅋㅋ

총체적 난관, 대 환장 파티에 부장은 일주일에 두번씩 공장에 방문한다. 

부장은 거래처에 할 말이 없다. 이젠 나에게 들리지 않게 전화를 한다. 일본 공장이라고 잘 할 줄 알았는데 라며 변명이다.

거래처에서는 다시 한국 공장으로 바꾸라고 한다. 이미, 손님과 거래처에 신임을 잃었고, 사내 직원들은 거래처에 납품 지연에 대한 사죄를 대신 하고 있다.


나야 뭐 이걸 어쩐다 그럴 뿐이지..

부장은 생산 노하우를 나에게 묻는다.

공장의 실력 차이겠죠? 생산 관리자의 능력도 필요하고요...
공장이 틀린걸 뭐 어쩌라고요? 난 한국 공장에 한국말로 지시 한거 밖에 없는데? ㅋㅋ
일본 공장이라 문제 없다고 큰소리 치더니 이게 뭐에요? 직원들만 고생 시키고.

부장의 근심이 +1 되었습니다. 


개인적인 경험에 의한 의견과 느낌을 적었습니다.  재미있게 읽으셨다면 페이지 안의  하트♥ 를 눌러주시면 좋겠습니다.  (특정 국가와 단체, 상품의 왜곡된 표현이 있을 수 있습니다. )

★답글도 매우 환영합니다.  감사한 의견에 제가 배울 수 있다면 좋겠습니다. 



Posted by 회사원 후미카와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아이공 꼬시다~~~
    이럼 안되는데....ㅋㅋㅋ

    2018.09.15 11:29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2. 일본제품이 좋다는것도 옛말이 되었죠.
    한국이라고 꼭 잘 만드는건 아니지만 화장품 쪽은 좋다고 생각합니다.

    2018.09.15 16:21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화장품은 확실히 한국 제품이 훌륭합니다. 기획력과 사용감 품질 등 최고에요. 요즘은 일본이 한국 상품을 카피합니다.

      2018.09.15 16:34 신고 [ ADDR : EDIT/ DEL ]
  3. Esther

    일본인이라고 다 싸잡아 욕하지도, 맹목적으로 좋아하지도 않지만 이번 에피소드는 진짜 고소하네요.
    세상에 모든 고소한 걸 다 먹어서 오히려 느글거릴 정도로 고소해서 기분 좋아요.^^
    화장품은 정말 세계 탑이라고 해도 부끄럽지는 않죠.^^
    중국에서도 왕창 사가고 알음알음 북한에도 들어간다는 말을 들은 적이 있을 정도니까요...^^
    그건 그렇고 그 부장... 좀 코가 납작해져서 한국에 대해선 좀 조용해야할텐데요...^^;;

    2018.09.15 21:01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4. Misteik

    제조회사 다니는데 최근 미국고객을 만났더니 하는말. 일본인은 계속 difficult라고 하고, 중국인은 complicated 복잡한데.. 라고 한대요. 한국인은? 물어보니 그런거없이 잘해서 만족한다고.
    예전부터 일본회사는 철저하고 약속지키지만 너무 느려서 일이 안되고, 중국은 믿을수없고 느리다고. 한국은 엄청빠르고 reasonable(철저하지는 않단 뜻도 있을듯)해서 함께 일하기 좋다고.

    2018.09.16 11:33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5. 초반 글에서 님 들으란 듯이 부장이 그럴 땐 뭔가 속터지고 짜증나는데 확~ 엎으며 말할 수 없었는데 후반은 시원하네요^^ 하나뿐인 남동생과 친구이자 가족인 일본인 올케 그리고 귀요미 조카들이 있어 애증 ㅋㅋ의 나라가 된 일본이지만 .... 그래도 내 나라 홧팅입니다. 더불어 후미카와님도 홧팅입니다~~~~!!

    2018.09.16 23:11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6. 후미카와님 오히려 일본 공장 바껴서 피해가 커졌네요. 반대로 부장님이 저런 상사를 만나서 들었으면 어쩔지 궁금하네요. 후미카와님언제나 파이팅!!

    2018.09.17 00:39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비밀댓글입니다

      2018.09.17 01:00 [ ADDR : EDIT/ DEL ]
    • 아마, 우리나라 사람들이 일본은 싫지만 일본 음식을 좋아한다 라는 것과 비슷한 맥락인것 같습니다.

      2018.09.17 01:02 신고 [ ADDR : EDIT/ DEL ]
  7. 설화수라는 브랜드가 나온 시점부터 한일 화장품...이게 역전이 된거 같습니다. 늘 나다니면서 사야 하는 물건 리스트중 탑에 있는게 이쪽이라 늘.예의.주시 하면서 살았는데...일단 설화수 나오면서 시세이도 는 밀려났던가 같습니다....

    2018.10.05 08:49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아직도 일본 제품이라는 인식이 강합니다. 기존 이미지를 업고 가는거죠. 근데 그 이미지를 일본 기업이 점점 깨고 있다는거죠

      2018.10.05 09:46 신고 [ ADDR : EDIT/ DEL ]
  8. 한줄요약:
    ㅋㅋㅋ
    ---

    부장 혼 좀 나야겠네요.

    2018.10.18 02:26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